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한 5년 전 쯤이었던 것 같습니다. 그때 당시 Fastboot 이라고 하는 티스토리 반응형 스킨을 사용했었습니다. 우연찮게 웹서핑을 하다가 알게 된 스킨이었죠. 직관적인 UI가 참 마음에 들었던 스킨 입니다. 친효스킨의 롤모델이 되었던 스킨이었습니다. 그리고 Fastboot 스킨 때문에 코딩에 대해서 이것 저것 많이 배우게 되었죠. 웹코딩을 조금씩 습득하면서 Fastboot을 분석하고 입맛에 따라 개선하기 시작했습니다. 커스터마이징 하면서 해당 방법에 대해서 공유를 하게 되었습니다.


Fastboot 스킨과 카카시

지금은 카테고리를 닫은 상태이고 이렇게 글들만 남아 있습니다. 패스트부트 관련 스킨 검색을 해보면 지금도 꽤 많은 사람들이 이 스킨을 이용 중 이며, 끊임없이 커스텀글이 올라오고 있습니다. 아마 애드센스 포럼이나 기타 수익관련 커뮤니티에 이 스킨이 정말 빠르다고 소문이 나면서 사용자가 급증했을 겁니다. 하지만 저는 지금 친효스킨을 사용 중 입니다. Fastboot 스킨을 사용하지 않은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1. 제작자께서 더 이상 스킨 업데이트를 진행하지 않으심

2. 따라쟁이 블로거 때문에


1번도 문제지만, 개인적으로 가장 신경이 쓰였던건 바로 2번! 2번 이었습니다. 제목에 카피닌자 카카시라고 해서 혹시 나루토 관련 글인가 싶어서 들어오신 분들에게는 대단히 죄송합니다. 오죽했으면 카피닌자 칭호를 붙여줬겠습니까? 진짜 거짓말 하나 안 보태고 완전 똑~! 같이 카피했습니다. 썸네일부터 시작해서 심지어는 글 제목도 99% 똑같이 카피합니다.


따라쟁이의 카피 능력1

따라쟁이의 카피 능력2

위의 사례는 지극히 빙산의 일각 입니다. 상황은 더 심각했었습니다. 그래서 저 블로거 주인의 티스토리에 방문해서 댓글을 남겼습니다. 다른건 다 따라해도 상관은 없는데 제목과 내용까지 카피해가는건 좀 아니지 않느냐고요. 하지만 녀석은 대답이 없었죠. 뭐 예상했던 결과였습니다.


이후로도 계속되는 카카시의 활동에 저는 점점 지쳐갔습니다. 저작권도 생각해봤지만 제목이 완전 100% 똑같은것도 아닌데다, 본문 텍스트도 다르기 때문에 이것은 위반이라고 볼 수 없습니다. 우연의 일치로 이런 현상도 발생할 수 있으니까요. 이런 식으로 따지면 저도 마찬가지로 여러가지 문서가 걸릴 수 있을 겁니다. 결국 저는 Fastboot 스킨을 버리기로 결심하게 됩니다. 어차피 제작자님도 더 이상 개발을 하시지 않는 듯 했기 때문입니다. 또한 너도 나도 Fastboot 관련 글을 작성하기 시작하면서 이 카테고리는 포화 상태에 접어들게 됩니다. 더 이상 비전이 없다고 판단하였고 유료 스킨으로 환승할 준비를 했습니다. 유료 스킨을 사용하기로 결심한 이유는 아무래도 쉽게 따라하지 않을 것 이라고 판단했기 때문 입니다. 그리고 유료 스킨은 말 그대로 돈을 주고 사용하는 스킨이기 때문에 티스토리 유저들 중에서 많이 사용하지 않는 유니크함이 존재하기 때문 입니다. 그렇게 해서 사용하게 된 유료 스킨이 바로 JB스킨 입니다.


카카시의 추격전

JB스킨으로 환승 후, 이제 더 이상 Fastboot 스킨 관련해서 글을 작성하는 일은 사라졌습니다. 지금은 다른 스킨을 쓰고 있으니까요. JB스킨을 사용하면서 불편했던 기능들을 최대한 빼고 Fastboot에서 유용했던 기능들을 넣고 싶었습니다. 하지만 그때 당시의 실력으로는 어림도 없었습니다. 스스로 창조해낼 실력은 아직 부족했던 레벨이었습니다.


그냥 그렇게 그렇게 시간은 흘러 유료스킨으로 잘 사용 중 이었는데, 어느날 카카시의 블로그를 살펴보니까 이 분도 JB스킨을 사용하고 있는걸 목격했습니다. 그것도 저랑 똑같은 걸로요. (JB스킨은 다양한 스킨이 존재함)


제가 구매한 JB스킨 131 입니다. 이런 느낌의 스킨 입니다.


그리고 이 사람도 저와 똑같은 JB131 스킨을 구매했더군요. 이젠 블로그명까지 거의 비슷하게 카피합니다. 진짜 끝까지 이런식으로 나온다 이건가? 싶었습니다. 더 이상 참지 못한 저는 비로소 결심을 하게 됩니다.


1. 다른 사람이 절대로 따라할래야 따라할 수 없는 콘텐츠를 만들자!

2. 내가 직접 티스토리 반응형 스킨을 만들자!


이렇게 두 가지를 다짐합니다. 드디어 스킨을 만들 때라고 생각했습니다. 언젠가는 개인 고유 콘텐츠가 필요하다고 늘 생각해 왔었고 지금의 위기가 바로 기회로 전환할 절호의 찬스라고 생각했습니다. 생각만 하면 결과가 나오지 않습니다. 바로 행동으로 옮기기 시작합니다.


위기를 기회로

현재 코딩 실력은 거의 밑 바닥 수준! 이래서는 안 되겠다 싶었고 인터넷 강좌도 들어보고 구글링을 통해서 티스토리 스킨 만들기에 대해 폭풍 검색을 했지만 뾰족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하는 사람은 없었습니다. 그래서 국비교육을 받기로 결심했습니다. 마침 집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에서 웹퍼블리싱 수업이 대기 중 상태였고 바로 상담을 진행하고 등록까지 완료 했습니다. 모든건 순식간에 처리 됩니다. 이 수업은 2018년 8월부터 첫 수업이었고 6개월 과정 이었습니다. 이 6개월간 진짜 제대로 마스터하기로 다짐합니다.


HTML, CSS, 자바스크립트에 대한 교육이 진행됩니다. 이번엔 정말 운이 좋았던 것 같습니다. 선생님께서 엄청 체계적으로 잘 가르쳐 주셨습니다. 귀에 쏙쏙 들어오더군요. 물론 스스로도 관심있게 집중해서 배웠던 수업이라서 더 잘 알게 되었던 것도 있을 겁니다. 이미 그동안 어설프게 알고 있었던 웹코딩에 대한 개념을 이번 교육 과정을 통해서 완벽히 정리하는 시간이었습니다. 수업을 거의 다 배운 4개월차부터 슬슬 티스토리 스킨의 기본 틀을 잡아나가기 시작했습니다. 해당 글은 아래에 더 자세히 나와 있습니다. 궁금하시면 한 번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이렇게해서 웹퍼블리싱 수업이 거의 끝나가는 6개월 차 쯔음 드디어 친효스킨이 탄생 됩니다. (짝짝짝) 스스로 너무나 대견했고 자랑스러웠습니다. 자존감은 하늘을 찔렀습니다. 나중에서야 확인해 봤는데 친효스킨을 개발해오면서 단순 카피닌자 카카시는 티스토리를 접은 상태였습니다. 지금은 저 위에 스크린샷에 나온 글들은 모두 삭제가 된 상태 입니다. 당연히 이렇게 될 줄 알았습니다. 그래서 친효컬럼에서 늘 외치는 부분이 이겁니다.


"따라쟁이는 절대 잘 될 수가 없다!"


왜 따라쟁이는 안 되는가?

저 역시 블로그 초창기 시절, 롤모델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그 사람의 블로그 운영 방침이라던지 내용의 퀄리티를 본받으려고 했었지, 그 사람이 사용하는 스킨이나 썸네일, 카테고리, 글 작성하는 스타일, 사용하는 이미지 등등의 겉으로 드러나는 표면적인 것들을 따라할 생각은 1도 없었습니다. 실력은 당연히 없지만 나름 롤모델의 장단점을 분석해서 장점은 본인의 스타일대로 더 변형해서 살리고, 단점은 버리거나 커버해서 다른 장점으로 승화시키려고 노력했습니다. 만약 제가 그 사람을 따라만 했다면 오늘날의 이 블로그도, 친효스킨도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 콘텐츠가 되었을 겁니다.


따라하는건 본인의 레벨을 올릴 기회를 스스로 저버리는 것 입니다. 따라만 하는 사람은 절대 발전 할 수 없습니다. 따라할 생각을 하지 말고 뛰어 넘을 생각을 해야 합니다. 따라하는건 그 사람의 그림자 역할 정도에서 끝납니다. 우리 몸에 바이러스 병원균이 들어 오면 항체가 이를 막아내고 물리치는건 다들 아시죠? 뛰어 넘으려고 노력하는 사람들은 스스로 항체를 생성하는 연습을 하는 겁니다. 하지만 따라만 하는 사람들은 항체를 키울 생각을 못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따라할 대상이 사라지거나 더 이상의 업데이트를 하지 않으면 자신 조차도 멈추게 됩니다.


하타케 카카시 (출처: 구글 이미지 검색)

나루토에서 나오는 카피닌자 카카시는 단순한 카피 닌자가 아닙니다. 상대방의 기술을 카피하되 자신의 것으로 승화시키는 장점이 명백한 상급 닌자 입니다. 하지만 여기 본문에서 예시로 든 저 따라쟁이 블로거는 나루토에 나오는 카카시가 아닙니다. 단순한 카피닌자일 뿐 입니다. 그냥 따라하는 거죠. 자신의 것으로 승화시킬 생각은 하지 않구요.


친효스킨을 만든 이유 중 하나는 이 스킨을 토대로 뭔가 좀 더 좋은 아이디어가 있으면 스스로 적용을 해서 다른 스타일의 모듈을 만든다거나 혹은 더 괜찮은 디자인으로 승화시키는 분들이 많아졌으면 하는 바램 입니다. 저 조차도 생각하지 못한 좋은 아이디어들이 분명 아직 많이 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그런 것들을 티스토리에 담고 싶은 겁니다. 그러니 부디 이 글을 보시는 여러분들은 진짜 카피닌자 카카시가 되려고 노력해 보시기 바랍니다. 끝.




당신을 위한 콘텐츠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

  1. Favicon of https://rassori.tistory.com 라소리Rassori 2020.05.20 00:58 신고

    오랜만에 카카시 보니 너무 반가우면서도 내용엔 분노가...
    저 같으면 이성 잃고 싸우고, 되든 안되든 법정 싸움 걸었을 것 같은데 극복 방법이 역시 남다르시군요ㅎㅎ
    어찌됐든 이 일을 계기로 이런 좋은 스킨이 탄생되었으니 고맙다고 해야하나...그래도 따라쟁이는 싫네요ㅠ 블로그를 하는 이상 아무도 따라하지 못할 뭔가를 열심히 파놔야할 것 같습니다

  2. Favicon of https://nhj12311.tistory.com IT's me 2020.05.20 10:40 신고

    ㅋㅋㅋㅋㅋ 저 역시 제목과 내용까지 카피하는 경우를 겪다보니 남일같지 않네요. 재밌게 읽었습니다. ㅋㅋㅋ

  3. Favicon of https://fruitfulife.tistory.com 열매맺는나무 2020.05.20 16:46 신고

    세상에... 그런 일이 다 있었군요. 선생님들이 아이들에게 늘 하는 말이 "따라하면 따라쟁이 돼~~"입니다.
    비슷한 일을 오래 전에 네이버에서 겪어서 티스토리로 왔는데 티스토리 까지 그런 분들이 있을 줄이야!
    그래도 덕분에 효자손님만 렙업하셨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