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네이버 블로그를 한창 운영하던 시절에 그런게 있었습니다. 서로이웃과 댓글 관리를 해야 블로그 지수가 올라가서 노출이 잘 된다는 이야기지요. 진짜냐구요? 아니요. 전혀 근거 없는 이야기 입니다. 대체 어떤 누군가가 시작을 한건지는 모르겠는데... 정말 무의미한 일일 뿐 입니다. 그리고 또 하나! 댓글을 남겨 자신의 블로그로 유도를 위한 영업글을 남기는 경우는 예나 지금이나 플랫폼 상관 없이 변함이 없네요.


보통 댓글을 서로 남겨주는 것을 댓글 품앗이라고 합니다. 이 댓글 품앗이가 티스토리 세상에도 슬슬 발을 들여놓기 시작했습니다. 서로 뭔가 의견을 주고 받는 그런 댓글은 좋습니다. 서로의 티스토리 운영에 있어 도움되는 이야기가 오고가는 그런 댓글들은 환영입니다. 근데 진짜 형식적이고 그냥 댓글 남겨야 하니까 남기는 그런 느낌의 Reply들은.... 대체 왜 작성하는건지 이해를 할 수 없습니다.


댓글품앗이는 티스토리에 도움이 되는가?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No 입니다. 댓글 단다고 방문자가 늘어나는것도 아닙니다. 아 물론 댓글을 남긴 그 블로그에서 누군가 타고 들어오는 경우는 있을 수 있겠죠. 하지만 그 숫자가 어마무시한 수치는 아닙니다. 지극히 적습니다. 그러면 이런 무의미한 댓글 품앗이를 대체 왜 하는 걸까요?


티스토리가 초대장 시스템이 없어진데다, 애드센스가 네이버 블로그의 애드포스트보다 수익이 더 좋다는 소문이 꽤 많이 퍼졌습니다. 그래서 네이버 블로그를 이용하는 분들이 티스토리로 많이 넘어오고 있습니다. 평소 네이버블로그 하는 습관을 그대로 티스토리에서 사용하고 있는 거라고 생각합니다. 이 잘못된 습관이 티스토리 생태계를 어지럽히고 있습니다.


글쓰기이미지

티스토리는 전문가스러워야 한다

네이버 블로그를 운영하던 시절에 티스토리에 대한 플랫폼의 세계에 들어오기로 마음먹었던 여러 이유 중 하나가 바로 "전문성"이 느껴지는 글들 때문이었습니다. IT를 좋아하다보니 이것 저것 찾다보면 티스토리 글들이 꽤 많이 검색이 되었고, 클릭해서 들어가면 양질의 글들이 많았습니다. 그래서 티스토리를 운영하시는 분들은 모두 전문성을 갖춘 콘텐츠가 최소 하나씩은 있구나 싶었고 그 멋진 모습에 매료되어 저 역시 티스토리로 입문하게 된 것 입니다.


그런데 티스토리가 점점 네이버 블로그처럼 변질되고 있습니다. 네이버 블로그 현 주소, 어떻습니까? 거의 광고가 난무하고 있지 않나요? 광고 아니면 체험단이 대부분 입니다. 보기 좋습니까? 이제 일반 사람들도 네이버 블로그는 광고 투성이라는거 다 압니다. 이런 인식을 누가 만들었게요? 블로그 운영하시는 당사자분들이 그렇게 만든겁니다. 왜 그렇게 되었을까요? 돈 되는걸 쫒다 보니까 그렇게 된거죠. 지금 애드센스라는 돈 냄새를 맡고 많이 넘어오고 있습니다. 그러면 티스토리라고 안전할까요? 아니요. 저는 티스토리도 신뢰도를 잃게 될 거라는 생각을 늘 하고 있습니다. 절대로 이런일이 벌어져서는 안 됩니다. 그러니 댓글 품앗이도 당장 멈춰주시고 품앗이 관리할 시간에 글 퀄리티를 높이고 어떻게 해야 좋은 콘텐츠를 만들까를 연구하시는게 어떨까 싶습니다.


티스토리 초대장 시스템이 그립구나...

티스토리 초대장 시스템이 다시 도입되었으면 하는 마음이 있습니다. 솔직히 아무나 쉽게 시작하면 그 중에서도 물을 흐리는 사람들도 분명 손을 대기 시작할 것이고, 그런 사람들이 늘어나면 당연히 수질은 나빠질 수 밖에 없는건 뻔한 결과가 아닐까요? 혹시 이 글을 보시고 "아니, 나는 똑바로 운영하고 있는데?!" 하고 괜히 욱하는 마음이 생기시는 분들은 없었으면 합니다. 그런 사람이 가장 의심스럽습니다.


그냥 제가 쓰고 싶은거 쓰고 하고 싶은거 하면서 티스토리 관리를 하면 됩니다. 근데 이런 사소한 문제들이 더 커지면 결국 티스토리 전체의 문제로 번질 수 있으니까 개인적으로도 피해가 오는 것을 막고자 할 말을 하는겁니다. 애드센스 광고를 그 적은 포스팅안에 꾸역꾸역 집어넣는 사람들 때문에 애드블록 프로그램이 활성화 되어서 그 피해가 지금 간접적으로 발생하고 있지 않습니까? 솔직히 말해서 억울한겁니다. 왜 잘못은 니들이하고 피해는 선량한 사람들이 받아야 하는건데요? 진짜 이렇게 돈만보고 티스토리 시작 하시는 분들 좀 없어졌으면 좋겠습니다. 좋은 글을 쓰려고 하고, 도움되는 콘텐츠를 많이 만들면 만들수록 티스토리의 전체 퀄리티가 올라가게 될 것이고, 방문해서 들어오는 분들의 생각을 바꿔야 합니다. "역시 티스토리 글들은 하나같이 다 좋아~! 옆동네 네이버 블로그랑은 차원이 달라~!" 라는 인식으로 기억될 수 있도록 만들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니 우리 같이 그렇게 해보도록 합시다. 안 어렵습니다. 쉽습니다. 끝.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

  1. 정말 공감가는 글입니다. 저 같은 경우에도 친효님처럼 관심 있는 블로그 이외엔 잘 안가지더라고요. 그렇다고 제가 잘나서가 아니라 그냥 그런 분위기가 싫어서에요. 지금 이 댓글을 이웃중 볼수도 있겠지만, 저는 제 주관대로 운영해볼려고 합니다.
    이런말을 어디에 하고 있었는데, 덕분에 한결 후련해졌네요^^ 감사합니다.
    2020.03.04 02:59 신고
    • 정말 티스토리 생태계 어지럽히는 사람들 너무 많습니다...
      2020.03.04 03:17 신고
    • 한편으로 댓글이나 공감 몇십개씩 있으면 부럽기도 한데요.^^ 그래도 개의치 않습니다.ㅎㅎ 저는 아직 초보라 이것도 과분하네요^^ 친효님 블로그에서 많이 배우고 공부합니다. 감사해요!
      2020.03.04 03:31 신고
    • 전혀 부러워할게 아닙니다. 그냥 내 갈길 묵묵히 나가시면 됩니다.
      2020.03.04 04:12 신고
  2. 공감하고 반성하고 갑니다 ㅠㅠ
    2020.03.04 17:47 신고
  3. 저도 처음에는 너무 외로운 듯해서
    다른 블로그에 댓글 달면서 제 댓글이 많아져 좀 기분이 좋았는데
    댓글다는분 블로그에 방문하는 것이
    오히려 시간 낭비라는 생각에 이웃방문을 멈추고
    제 글에만 집중하고 있습니다.
    댓글이 하나만 있는 글이 오히려 방문자는 아주 많은 경우가 있는 것을 보면
    친효님 글에 진심 공감됩니다.
    2020.03.10 07:23 신고
  4. 댓글품앗이에 대한 친효님의 생각이 넘 궁금했는데 마침 있네요~
    저는 처음에 티스토리에 왔을때 그렇게 해야한다는 분위기여서 그렇게 하다가 지금은 감당이 안돼서 쩔쩔매고 있는 케이스인데... 어떻게 해야 좋을지 모르겠어요ㅎㅎㅠㅠㅜ
    그렇게 하면서 정말 너무 좋은 분들도 만나고 갬동도 많이 받았지만... 글 읽지도 않고 그냥 잘보고 갑니다 이러는 경우도 많아서 점점 힘들어지네요..
    이건 우리 블로거들 스스로가 조금씩 문화를 바꿔나가야 하지 않을까..하는 생각이 들어요. 솔직히 답방할 시간에 말씀하신 대로 콘텐츠 퀄리티 올리는 게 백번 맞죠.
    2020.03.18 20:12 신고
    • 라소리님 블로그 글에 가보면 정말 어마무시한 댓글들이 실시간으로 달리는거 보고 깜짝 놀랬습니다. 성격상 다 답글을 안 달 수도 없는 노릇이겠죠? 이미 벌어진 일을 주워 담을수는 없고, 제가 그런 상황이라면 공지를 할 것 같습니다. 댓글 품앗이에 대해 이런 생각을 가지고 있으니 앞으로 굳이 억지로 댓글을 달 필요는 없으며, 본인 역시 의무감에 답글을 달지는 않을 것 이라고 공지를 남길 것 같습니다. 그리고 이 글처럼 라소리님도 목소리를 높여 주시는것도 티스토리 문화 변화의 시작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2020.03.18 20:20 신고
    • 성격상 ㅋㅋㅋ 그놈의 성격상이 문제입니당ㅜ
      2월 초쯤 애드센스 30일 정지먹고 그런 취지의 글을 올렸는데 실행하지 못하고 말았어요ㅎㅎ 그때가 기회였는데... 놓친거죠ㅠ
      (앞으로 조금씩 줄여나가봐야겠어요 소곤소곤) 다들 이해해주시겠죠!ㅠ 분명 그 문제로 저만 힘들어하는거 아닐거예요ㅠ
      2020.03.18 20:24 신고
    • 아, 애드센스 정지된 이야기 봤습니다. 너무 사람들에 맞춰서 작성하시는것보다는, 앞으로 들어오셔도 클릭하지 말아달라고 강경하게 글을 작성하시면 더 좋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글쓰신거보면 너무 착하게 쓰셔서... 그 효과가 미미하지 않을까 싶어요. 아닌건 아니라고 확실히 해야 한다고 생각해요. 다시 한 번 확실히 공지글을 작성하는게 어떠실까요? 더불어 이런 티스토리 문화를 바꾸자는 이야기도 추가해서요.
      2020.03.18 20:27 신고
    • 많이 부족하겠지만 한번 준비해 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20.03.19 00:35 신고
  5. 라소리님 블로그 글보고 여기까지 오게 되었습니다 ㅎㅎ
    댓글품앗이가 저도 지치고 부담스럽다고 생각될 때가 있었는데
    좋은방법이네요. 물론 맘에 맞고 좋은분들이랑 소통하는 게 즐겁기도 하지만
    의무적인 인사나 제가 다른 블로그 놀로갔는데 쥐어짜서 댓글을 달아야할때 이렇게까지
    해야되는가 싶더라고요ㅎㅎ
    공지를 한번 만들어야하는건가 어떻게 글을 작성해야하나
    이런저런 생각이드네요 좋은글 잘 봤습니다 감사해요^^
    2020.03.20 12:58 신고
    • 안녕하세요, 방문 감사합니다. 공지 하셔도 됩니다. 내 공간인데 내가 스트레스 받으면 안 된다고 생각합니다.
      2020.03.20 14:55 신고
  6. 다른분들도 이런 품앗이 문화에 대해서 고충이 많으시군요
    저만 그렇게 생각하는게 아니라서 다행입니다
    구독자가 계속늘어나면서 댓글이 달리는걸 달아주고 하다보니
    포스팅보다 시간이 더 많이 듭니다
    성심성의껏 달아주시면 괜시리 기분이 좋아지곤 하지만
    단답 고정적인 댓글을 달아주시는 분들이 좀 계신데
    딱히 쓸말도 없고 그냥 방문감사합니다 라고 밖에 할말이없네요
    저도 조금더 해보고 너무 지치면 공지로 해야겠습니다
    시간을 너무 뺏기네요 공감됩니다
    2020.03.22 02:52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