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과거 작성한 문서를 열람했는데 이 내용에 대해 딱히 언급한적이 없더군요. 그래서 작성하는 글입니다. USB 메모리를 사용중이시라면 알아두면 언젠가는 요긴하게 쓰일 내용입니다. USB 메모리 뿐만아니라 모든 저장장치에 해당되는 내용입니다. 외장하드도 그렇고 마이크로SD 메모리 또한 포함됩니다.

 

FAT32

가장 기본이 되는 포맷 방식입니다. 지금까지도 흔하게 사용되는 포맷 방식이죠. File Allocation Table 32의 약자로서 오랫동안 사랑받아오는 방식이기에 호환성과 안정성 모두를 만족시켜줍니다. 그러나 그 외의 나머지 부분은 모두 단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 포맷의 최대 용량 크기는 32GB입니다. 즉 32GB를 초과하는 저장장치는 이 포맷 방식을 사용할 수 없습니다. 또한 4GB 이상의 파일을 담을 수 없습니다. 요즘 영화나 드라마 관련 동영상 파일이 거의 4GB 이상을 육박하잖아요? 즉 이런 동영상은 FAT32 영역에서는 사용이 불가능하다는 뜻이지요. 가장 치명적인 단점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시간은 흐를수록 고용량, 고파일 세상으로 변해가면서 자동적으로 FAT32 포맷 방식의 사용 또한 점점 줄어들게 될 겁니다.

 

NTFS

FAT32 시대가 저물고 슬슬 NTFS의 세상으로 변해가고 있습니다. FAT32의 단점을 커버하기 위해서 개발된 포맷방식으로 New Technology File Syetem의 약자입니다. NTFS 방식의 최대 사용 가능한 용량은 256TB입니다. 실로 어마무시한 용량을 지정할 수 있습니다. 그렇기에 현재 출시되는 모든 외장 스토리지의 포맷 방식은 NTFS입니다. 또한 파일 하나당 최대 지원 가능한 용량은 16TB입니다. 엄청 크지요. 왠만한 동영상은 다 저장이 가능합니다. 그러나 블루레이급 4K 화질을 담아낸 동영상의 경우는 때로는 20GB 이상의 영화도 존재합니다. 이런 파일들은 NTFS에서는 사용이 불가능하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근데 흔하지 않은 경우여서 아직까지 가장 많이 사용되는 포맷 방식입니다.

 

그러나 이 포맷방식은 호환성이 그리 좋지 못합니다. 윈도우 시스템에 맞춰진 방식이다보니 리눅스, 안드로이드, iOS등의 운영체제에서는 대다수 읽기만 가능하고 쓰기는 불가능합니다. TV박스나 셋탑박스에 종종 USB 단자가 있는 경우를 볼 수 있을겁니다. 만약 해당 기기에 NTFS 방식의 저장장치를 연결하는 경우 인식을 제대로 못 하거나 설령 인식을 해도 파일을 제대로 로드하지 못하는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대다수의 TV박스와 셋탑박스는 자사의 OS를 기반으로 운영되기 때문입니다. 즉 윈도우가 아니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이 점이 가장 큰 단점이지요.

 

 

exFAT

이 포맷은 FAT32의 확장형입니다. ex가 바로 Extended의 약자거든요. NTFS의 단점을 커버하기 위해서 개발된 기술입니다. NTFS의 단점이 뭐라고 말씀드렸죠? 그렇습니다. 호환성입니다. 다양한 운영체제와의 호환성을 높이기 위해서 개발된 포맷 방식이 바로 이것입니다. 윈도우 뿐만 아니라 맥OS, 리눅스, 안드로이드, 기타 운영체제등의 다양한 생태계에서 인식할 수 있는 포맷 방식입니다. 때문에 호환성이 뛰어납니다. 또한 파일 개별 용량 제한이라던지 저장소의 전체 한계 용량에 대한 제한이 없습니다. 용량의 커버리지가 무한이라는 뜻입니다. 이런 부분에서는 확실히 엄청난 포맷 방식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그러면 이제 저장 장치의 포맷 방식은 무조건 exFAT로 해 놓으면 만사 해결되는거 아니겠느냐라고 생각하실 수 있을겁니다. 이론상으로는 맞습니다. 근데 현실은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다양한 운영체제와의 호환성을 높이다보니 안정성이 떨어집니다. 이 운영체제에서도 파일이 정상 작동되어야 하고, 저 운영체제에서도 잘 인식되어야 하다보니 아무래도 이런 문제가 발생하는 것 같습니다. 실제로 컴퓨터 관련 커뮤니티에 보면 가장 말이 많고 탈이 많은 포맷 방식이 exFAT입니다. 이 방식으로 사용했다가 파일을 통째로 날려먹었다는 사례를 흔치않게 접할 수 있습니다. 그렇기에 커뮤니티에서는 부득이하게 윈도우와 맥 모두를 사용하는 경우가 아니라면 이구동성 NTFS 방식을 추천하고 있습니다. 윈도우 위주의 사용자라면 당연히 NTFS가 훨씬 낫습니다. 데이터 유실되는건 최소화 하는게 좋으니까요.

 

결론

윈도우 위주의 사용자라면 NTFS 방식을 사용하시면 됩니다. 어쩔 수 없이 다른 운영체제를 같이 사용해야 하는 개발자나 디자이너의 입장이시라면 exFAT를 사용하시되 최대한 USB 메모리는 피해주시기 바랍니다. 차라리 외장하드(HDD 혹은 SSD)를 사용하는게 안전성을 높이는 지름길입니다. 저장장치의 포맷 시스템을 변경하는 방법은 아래의 글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끝.

 

 

USB 메모리에 4GB 이상의 파일 복사가 불가능할 때 해결 방법

아는 동생이 USB에 영화 파일이 들어가지지 않는다고 하소연을 합니다. 아시다시피 영화급 동영상 파일은 용량이 어마무시합니다. 대부분 이런 경험을 맞닥들이게 된다면 아마 USB의 고장부터 의

rgy0409.tistory.com

TAG : , , ,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