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이번에 친효애드온을 업데이트 하면서 티스토리에서 새롭게 제공하는 글쓰기 에디터도 사용해봤습니다. 1.14 버전 이상의 친효스킨에서는 새로운 글쓰기 에디터를 지원하기 때문에 마음 놓고 사용하셔도 됩니다. 새로운 글쓰기 에디터를 써보고나서 느낀 장단점이 몇 가지 있습니다. 한번 이야기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새로운 글쓰기 에디터 장점

1. 어도비 플래시 플레이어를 지원하지 않음


가장 마음에 드는 부분입니다. 아시다시피 점점 플래시 플레이어 기술이 사라지고 있습니다. 리소스도 많이 잡아먹고 별도의 프로그램을 추가 설치해야하는 번거로움 때문이었습니다. 이 새로운 글쓰기 에디터를 개발하느라 기존 글쓰기 에디터에서 계속해서 플래시 경고창이 떴나 싶습니다. 어차피 신형 에디터가 이 부분을 해결해 주니까요.



2. 깔끔함


기존 글쓰기 에디터가 약간 한글 2010 인터페이스 같았다면, 지금은 심플함 그 자체인 것 같습니다. 네이버 포스트라는 플랫폼이 있는데 거기서 제공하는 글쓰기 모드랑 살짝 비슷한 느낌도 들지만, 어쨌거나 깔끔하게 잘 나온 것 같다는 생각입니다.



3. 코드 블럭 제공


이 부분은 지극히 개인적인 것으로, 프로그래밍 코딩을 자주 하시는 분들에게는 더할나위없이 좋은 기능입니다. 저는 지금까지 별도의 스크립트를 써서 이 기능을 써왔는데 이제 티스토리가 기본적으로 제공하게 되었습니다. 이게 대체 뭔 기능이냐구요? 아래에 보여드리겠습니다.




위는 친효스킨 다운로드 페이지에서 스크린샷 일부 내용 입니다. 보시면 저기 빨간색 부분으로 표시된 부분인데 이런 기능을 새로운 글쓰기 에디터가 기본적으로 제공한다는 뜻 입니다. 위의 방법은 수동으로 스크립트를 써서 삽입한 부분입니다. 로딩 시간도 좀 걸리고 세팅이 번거로웠습니다.




신형 글쓰기 에디터는 이렇게 코드블럭 기능을 제공합니다. 위의 스크린샷 이미지는 신형 글쓰기 에디터의 모습 입니다. 상단 메뉴바 중 오른쪽의 기본모드라고 되어 있는 바로 왼쪽 메뉴버튼을 누르면 나타납니다.




코드블럭을 실행하면 이런 창이 나타나게 되고 다양한 언어를 사용할 수 있도록 설계되어 있습니다.




그러면 이런 결과물을 얻을 수 있습니다. 현재 가로 스크롤바가 생기는 이유는 아직 스타일 정의를 친효스킨에 만들어 두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친효스킨 1.14 버전에서는 이 문제를 해결했습니다.



4. 첨부파일 스타일


친효스킨에서 제공하는 첨부파일 스타일도 마음에 들긴 했는데, 신형 글쓰기 에디터로 첨부파일을 올리면 다음과 같은 스타일로 보여지게 됩니다.




이것도 꽤 깔끔하고 이쁜 것 같아서 당분간은 친효스킨에 첨부파일 스타일을 업데이트 하지 않을 예정 입니다. 차후에 한번 생각해 보려고 합니다.


새로운 글쓰기 에디터 단점

이번에는 단점입니다. 개인적으로 느끼고 있는 단점에 대해서 나열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딱 두개의 단점으로 느껴지는게 있습니다. 바로 이 부분입니다.



1. 외부콘텐츠 삽입 기능 부재


그렇습니다. 구형 글쓰기 에디터에서 꽤 자주 이용하고 있는 기능 중 하나가 외부콘텐츠 입니다. 바로 이 부분입니다.




아마 애드센스를 본문 중간에 수동으로 넣으시는 분들도 종종 사용하는 메뉴라고 생각됩니다. 그밖에도 HTML 태그들을 수동으로 넣을 때 상당히 자주 사용하는 기능 중 하나입니다. 물론 HTML 편집 모드에서 태그를 넣을수도 있지만 본문 양이 많아지면 위치 찾기도 어렵습니다. 이 외부컨텐츠를 없애지 말고 위에서 장점으로 꼽은 코드블럭 같은 기능처럼 메뉴를 하나 만들어줬으면 어땠을까 싶습니다.



2. 글상자 사라짐


이것도 정말 자주 사용하던 기능인데 글상자 버튼이 사라졌습니다. 제 블로그의 본문 하단에는 늘 "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을 검색!" 이라고 하는 문구가 있고 배경색이 들어가 있습니다. 이 기능을 삭제했다는 뜻 입니다. 이제 코딩을 통해서 수동으로 넣어야 할 것 같습니다.



신형 글쓰기 에디터와 구형 글쓰기 에디터의 URL 주소는 다르다?!

네. 다릅니다. 아래 두개의 글쓰기 에디터의 주소를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굵게 표시된 부분이 다릅니다.


https://자신의 티스토리 계정.tistory.com/manage/newpost (신형 글쓰기 에디터)

http://자신의 티스토리 계정.tistory.com/admin/entry/post (구형 글쓰기 에디터)


신형의 경우는 https 프로토콜을 지원합니다. 그래서 플래시 플레이어가 필요 없습니다. 또한 주소의 끝을 보니 newpost 라고 되어 있습니다. 구형 글쓰기 에디터의 주소는 루트가 한 단계 더 복잡하게 들어갑니다. 또한 안전 프로토콜을 지원하지 않습니다. 이런 차이가 있다는걸 기억해 두시기 바랍니다. 현재는 이렇게 주소가 다르기 때문에 커스텀을 통해서 버튼을 따로 만들 수 있습니다.



총평

언젠가는 구형 글쓰기 에디터 서비스가 종료가 될 날이 올 겁니다. 이게 하기 싫어도 어쩔 수 없이 그렇게 될거에요. 왜냐하면 크롬을 사용하시는 분들이라면 아마 크롬 실행 시 안내창을 보셨을 겁니다. 어도비 플래시 플레이어가 2020년을 끝으로 종료가 된다는 안내문을 말입니다. 결국 구형 티스토리 글쓰기 에디터의 수명은 이제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이 글을 작성하는 시점에서는 1년하고도 3개월 정도 남았군요. 따라서 쓰기 싫어도 조금씩 신형 글쓰기 에디터에 적응해야 합니다. 저 역시 몇 개의 글은 신형 에디터로 작성하고 있습니다. 신형 글쓰기 에디터는 그래도 잘 만들어진 것 같아요. 앞으로 더 발전하는 티스토리를 응원하겠습니다. 끝.





이 블로그를 후원해주실 분들을 모집합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Favicon of https://newedge.tistory.com 뉴엣 2019.09.17 16:29 신고

    그렇군요. 구형 에디터가 사라지게 되다니 ㅜㅜ
    다른 건 다 적응하면 되겠는데, 신형 에디터에서는 이미지 alt 넣는 법을 못 찾겠습니다.
    구글이나 빙 같은 곳에서는 alt 설명을 잘 해 놓은 포스팅을 좋아한다던데..

    • Favicon of https://rgy0409.tistory.com 친절한효자손 2019.09.17 23:57 신고

      안녕하세요, 이미지 alt는 신형 글쓰기에서 이미지를 넣고 클릭하시면 바로 아래 커서가 깜박이면서 글씨를 써 넣을수 있도록 활성화 됩니다. 그곳에 원하는 글씨를 넣으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