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역시 등잔 밑이 어둡다더니... 그 말이 사실이군요. 엄청나게 좋은 주제를 놓치고 있었습니다. 저는 단순히 댓글들을 사람들이 다 볼 줄 알았습니다. 하지만 그건 어디까지나 개인 생각일 뿐! 의외로 댓글들을 안 본다는게 함정이었습니다. 그래서 생각했습니다. 댓글의 많은 질문들에 대한 답변을 공식적으로 하나하나 포스팅 해야 하겠다는 생각을요.


지금까지 제 블로그의 댓글들을 살펴보면 꽤나 디테일한 질문들도 있었습니다. 단순히 답변만 달기에는 부족한 답도 분명 있었기 때문에 이참에 제대로 된 글들을 남겨보도록 하겠습니다. 그 질문은 반드시 누군가에게는 도움이 되는 글이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티스토리를 이제 막 시작하시는 분들, 운영을 하고 있는데 어떤 식으로 블로그를 운영해야 좋을지 잘 모르시는 분들, 티스토리 스킨을 일부 손 보고 싶은데, 어떻게 손을 봐야 좋을지 모르시는 분들, 망설이지 마시고 질문을 주신다면 최대한 아는 부분에 대해서 상세하게 포스팅으로 답변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그러니 잠깐 공지를 해봅니다.




1. 비밀댓글은 모두 공개됩니다. 

왜인지는 모르겠는데, 비밀댓글로 댓글을 남기시는 분들이 꽤 되십니다. 별로 비밀이라고 할 것 없는 내용인데도 불구하구요. 아무래도 첫 스타트가 비밀댓글인 경우는 분위기 때문인지 모르겠는데 계속 연속으로 비밀댓글이 달리더군요.


하지만 이제 비밀댓글의 의미가 없습니다. 그냥 공개댓글로 남겨주세요. 어차피 포스팅을 통해서 다 남겨지게 될 것이니까요. 단 공개가 되더라도 사적인 내용이 담긴 부분은 오픈되지 않으니 안심하셔도 좋습니다.


2. 질문은 디테일한게 좋습니다.

친효상담소 글에도 남긴 내용이지만, 질문은 최대한 자세하게 해주시는게 좋아요. 예를 들자면, "본문 제목의 폰트 크기를 현재보다 좀 더 크게 만들고 싶은데 어떤 부분을 수정해주는게 좋을까요?" 라고 문의를 주시는게 좋다는 이야기 입니다. 최대한 디테일하게 질문을 남겨주시면 저 역시 디테일한 답변이 가능합니다.


3. 언제나 예의를 갖추어서 마주합시다.

개인적으로 무례한 사람을 정말 싫어합니다. 다짜고자 "이거 안되는데 어떻게 하나요?" 라고 물어보시는 분들도 가끔 계십니다. 정말 건방지고도 무례한 태도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인사는 국끓여 드셨는지 모르겠으나, 보통은 "안녕하세요~ 블로그 잘 보고 있습니다." 뭐 이런식으로 먼저 인사하고 질문해도 늦지 않는데 뭐가 그리 급하신지 모르겠으나 바로 본론부터 훅 들어오시는데 별로 안 좋아합니다. 우리는 지성인이잖아요? 그러니 예의를 갖추어 서로 존중의 자세로 대합시다. 부탁드립니다.


최근 뭔가 무료했고 공허했는데, 이렇게 다시 여러분들과 소통을 하게 된다고 생각하니 기쁩니다. 이 프로젝트가 잘 된다면 언젠가 오프라인 강좌도 한번 해보고 싶은 욕심이 생기네요. 우선은 온라인으로 마주하고 어느정도 제 내공(?)이 쌓인다면 그때 마주해보고 싶습니다. 지금은 여러분의 경험담도 한번 들어보고 직접 해결해보고 싶은 목표가 생겼으니 열심히 뛰어보고 싶습니다. 그럼 여러분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제 메일로 직접 남겨주셔도 되며 댓글로 공개형태로 남겨주셔도 됩니다. 감사합니다. (메일주소: rgy0409@gmail.com)





이 블로그를 후원해주실 분들을 모집합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Favicon of https://swsw.tistory.com 잘생긴팝콘 2019.06.11 11:28 신고

    댓글 보는 프로세스가 조금 복잡해서.. 다른사람의 댓글은 잘안보게 되더라구요 ㅎㅎ

  2. Favicon of https://newedge.tistory.com 뉴엣 2019.06.11 20:40 신고

    안녕하세요! 친절한 효자손 책의 독자로서 이렇게 소통할 수 있다는 게 영광입니다!
    마침 지금 하나 계속 찾아 보고 있는 게 있는데 여쭤봐도 될까요?
    <H1> 태그가 한 페이지에 한 개만 있는 게 좋다고 하는데, 제 티스토리 블로그 스킨에서는 의미 없는 블로그 제목과 글 제목 두 군데에 이미 <H1> 태그가 적용이 되어 있어요, 그래서 이미 한 페이지에 두 개의 <H1>태그가 있는 셈인데.. 블로그 제목의 <H1>태그를 없애려고 애를 써봐도 스킨 모양이 너무 이상하게 다 변해버려서 어떻게 하면 좋을지 몇 시간 째 고민중이었어요..ㅠㅠ 어떻게 하는 게 좋을까요? 이왕 시작한 블로그 제대로 해보고 싶어서요!

    • Favicon of https://rgy0409.tistory.com 친절한효자손 2019.06.11 23:00 신고

      안녕하세요. h1 태그가 하나만 있으면 좋다는건 처음 듣는 이야기네요. 참고로 글쓰기 에디터에서 머리말로 변경하면 h1부터 4까지 다양하게 적용시켜 소제목 역할을 할 수도 있어요. 그러니 전혀 신경 안쓰셔도 됩니다.

  3. Favicon of https://newedge.tistory.com 뉴엣 2019.06.11 20:56 신고

    그냥 아예 다른 스킨을 구매하는 게 나을까요..?

  4. Favicon of https://newedge.tistory.com 뉴엣 2019.06.11 23:20 신고

    H1태그에 대해서 찾아보다 보면 H2부터는 여러 개 있어도 괜찮은데 H1태그는 여러 개 있으면 어뷰징 행위로 본다는 얘기가 있어서요. 답변해주신 덕분에 마음이 많이 편해졌어요! 감사합니다. 읽고 있는 책 작가님과 이렇게 소통한다는게 신기하고 영광입니다.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rgy0409.tistory.com 친절한효자손 2019.06.12 00:41 신고

      H1부터 H6 까지 있는데, 헤드라인 태그라 해서 h라고 표기가 됩니다. 뒤의 숫자는 폰트의 크기를 의미합니다. 1이 가장 크며 숫자가 늘어날수록 크기가 작아집니다. 따라서, h1~h6 태그들은 모두 다 같은 기능을 가진 태그라 할 수 있겠습니다. 그리고 하나의 포스트 안에 여러 h태그들이 들어갈 수 있습니다. 물론 너무 남발하면 문제지만 적절히 넣으면 상관 없습니다. 제가 지금 그렇게 하고 있습니다. 저도 소통하게 되어 기쁩니다! 자주 놀러 오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