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안쓰는 컴퓨터 베어본PC 만들기



필자의 집에는 안쓰는 구형의 컴퓨터가 한구석 떡하니 자리잡혀 있었다.

괜히 먼지만 날리고...그냥 버리자니 아까워서, 지금은 베어본PC로 만들어 놓고 중간중간 영화감상 혹은 무한도전 시청용으로 잘 활용 중이다.

때로는 어머니와 같이 인터넷 쇼핑을 할 때도 베어본PC를 이용하는데, 이유는 거실에 큰 LED TV와 연결이 되어 있기에, 대형화면으로 즐길 수 있어서이다.





피가되고 살이되는 블로그! 친절한효자손의 취미생활!

글, 사진 및 이미지 ▶ CopyLeft(C) 유길용

#CopyLeft(C) 는 저작권의 반대개념으로 "모든것을 공유한다"는 뜻 입니다#




베어본PC란 무엇인가?



베어본PC의 기본 구조. 일반 PC와 차이는 없다.



베어본PC라 함은, 우리말로 해석하면 "반조립" 이라는 뜻이다.

즉! 메인보드와 케이스까지의 조립 상태이며, 여기에 사용자가 직접 CPU, VGA(그래픽카드), HDD, 메모리 등을 추가장착하여 완성시키는 PC 이다.

특징은 "작다" 는 것이다. 슬림PC보다 더 작다.




오늘날의 베어본PC는 보통 미니PC 라고 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이다.



그래서 이렇게 베어본PC를 별도 구매하는 것도 방법이겠으나, 굳이 억지로 이렇게까지 할 필요는 없고,

차라리 안쓰는 컴퓨터 혹은 노트북이 있다면, 그것을 활용하여 웹서핑용 혹은 영화감상용 전용 PC를 만들어 보는 것도 좋은 활용이다.




결국 베어본PC도 그냥 컴퓨터!


그렇다. 그냥 크기만 좀 작다 뿐이지, 안에 들어가는 모든 부품은 일반PC와 다를 바 없다.

따라서, 구형 컴퓨터를 개조만 해 놓으면! 당연히 훌륭한 베어본 PC가 될 수 있겠다.


베어본PC가 되기 위한 최소 사양으로는 펜티엄4 정도도 무난히 가능하다.

단...메인보드가 얼마나 버텨 줄지... 하하하하




필자의 집에 있는 삼송 매직스테이션 모델...

그 옛날 코어2듀오 모델이다. 그때 참 비싸게 주고 산 기억이 있다.

그냥 버리기에는 아까워서 아직 작동해주고 있는 녀석에게 새로운 퀘스트를 부여해 주었다.


"너 우리집 LED TV의 동료가 되라!"



저 PC의 사양을 살펴본다면,


CPU : 인텔 코어2듀오 E6300 1.8Ghz (메직스테이션 기본)

메인보드 : 삼성메인보드 (메직스테이션 기본)

메모리 : 3GB DDR2 (2GB 추가장착)

VGA : Nvidia GT550 Ti

저장장치 : ADATA SP900 128GB SSD + 2TB HDD

ODD : SAMSUNG DVD-RW (메직스테이션 기본)


이렇게 된다. 즉! 빨간 부분만 추가적으로 장착해서 사용하고 있는 것이다.

메모리는 아는 형님이 남는거 주시고, 그래픽카드와 SSD 그리고 HDD는 딱히 이걸 위해 구매한 건 아니고, 집에 메인PC 업그레이드를 하면서 홀로 남게 된 것들이다.

그것들을 다시 여기에 재활용하고 있는 것이다.





따라서, 새로 산 것은, 이 무선키보드와 마우스 세트이다.

아이노트 껀데 2만원도 안하는 비용에 성능은 최고이다. 무선 범위도 넓고 잘 작동해서 너무 만족스럽게 사용중이다.





베어본PC에는 그래픽카드 GTX550 Ti 가 장착되어 있기에, 현재 HDMI로 TV와 연결되어 있다.

TV에는 HDMI 단자가 총 3개인데, 1번이 베어본PC 이고 2번은 유플러스 IP셋탑박스, 3번은 비어있다.


즉, 베어본 PC를 켜고, HDMI 1번으로 맞추면, 이렇게 PC처럼 쓸 수 있는 것이다.





부팅속도는 무척이나 빠르다.

요전에 유튜브에서 펜티엄4 시스템에 SSD를 장착해서 일반 하드와 비교한 영상을 보고, 아 이것도 충분히 빨라지겠다 싶어서 한번 사용해 보는건데

결과는 무척이나 만족스럽다. 부팅속도도 빠르며, 인터넷 웹 브라우저 여는 속도도 빠르다. 요즘 PC 안부럽다.





GTX550 ti 이므로, 720p 해상도는 무난하게 돌릴 수 있다.

1080i 급으로 올라가면 조금 버벅임이 있는데...어차피 720p 도 충분히 고화질 이어서 크게 상관은 없다.

이걸로 영화도 보고, 웹서핑도 하고, 못봤던 드라마나 예능 동영상을 다시 볼 수 있다.


또한 2TB 하드디스크가 들어있어서, 거기에 자주보는 영화들, 드라마들을 저장해 놓고, 언제든 재시청이 가능하니 얼마나 편리한가?!

안쓰는 PC에 새생명을 불어넣어주니 무척이나 살맛난다.

화면에 보이진 않지만, 지금 스피커도 별도로 장착해 놓았다. 이 또한 꽁짜로 얻어서 설치한건데, 2.1채널 우퍼까지 달려있는 스피커이다.

그렇기에 영화같은 거 볼 때 아주 쿵쾅쿵쾅 중저음 서라운드가 멋지게 흘러나온다. (TV 스피커는 이런 깊이 있는 사운드 출력이 어렵지...)




억지로 돈을 들여 만들 필요는 없다. 정 베어본PC를 만들고 싶다면...? 이걸 사라!


이 글을 읽고...오오! 나도 베어본PC를 한번 집에 만들어서 활용해 보고 싶다! 하고 갑자기 삶의 목표가 생길 수 있겠다.

그치만, 많은 돈이 들어간다면, 필자는 반대한다.

필자의 경우는 업그레이드 하고 남은 부품 + 형님 도움 + 남은 구형PC 가 있었기에, 돈을 거의 안들이고 제작이 가능했던 거지, 억지로 만들 생각이 없었다.


정 베어본PC를 꾸미고 싶다면, 그럼 이 방법을 추천한다.




바로 스틱PC 이다.

스틱PC는 HDMI 단자와 USB 단자만 있다면 얼마든지 그 어떤 TV (HDMI와 USB가 존재하는 요즘TV) 도 PC 가 될 수 있다.

스틱PC는 크기는 작지만, 저 안에 CPU, 그래픽, 저장장치, 메모리, USB 등의 인터페이스, 블루투스, 무선 와이파이 등등

왠만한 주요 기능들이 모두 들어 있는 기술의 결정체라고 할 수 있다.


스틱PC 관련 글 : http://rgy0409.tistory.com/569



가격도 10만원대에 다양하게 있으므로, 꼭 베어본PC를 원한다면 이것도 일종의 베어본 시스템 이므로 한번 구매에 참고를 해봐도 좋겠다.

너무 많은 돈이 들어가지 않는 선에서 꾸미는게 베어본의 매력이 아닐까 생각한다.

그리고 막말로 20만원대 PC본체는 얼마든지 만들 수 있다. (AMD 시스템을 이용해서~)


자! 그러면 한번 집에 안쓰는 PC와 여러 부속들을 확보했다면 한번 베어본PC에 도전해 보길 바라며 이만 마치도록 한다.





검색 포털사이트에서 "친절한효자손" 을 검색!





알리익스프레스 할인

이 블로그를 후원해주실 분들을 모집합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또한 비밀댓글의 경우는 질문 내용을 공개하고 답글을 해드리고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