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이태원 참사에 대한 깊은 애도를 표합니다. 타인의 불행을 악용하는 사이버렉카가 되지 않겠습니다.

반응형

사용하던 바디워시가 다 떨어졌습니다. 인터넷으로 재구매를 할까 싶었는데 다이소에 갈 일이 있어서 이번에는 다이소 바디워시를 다시 한 번 사용해 보기로 결심합니다. 희한하게 다이소 바디워시가 저랑은 좀 잘 맞는 것 같아요. 물론 다이소 바디워시도 종류가 꽤 됩니다. 그래서 더 기대가 되지요. 이번에 구매한 제품은 어떤 향을 머금고 있을런지, 또 얼마나 뽀송하고 촉촉함을 선사해줄 것인지 등등에 대해서요.

 

그리하여 가장 눈에 띄었던 다음의 두 제품! 하나는 복숭아향이고 다른 하나는 포도향 바디워시입니다. 두개씩이나 필요는 없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둘 다 써보고 싶어서 한번에 구매했습니다. 하루 하루 번갈아가면서 사용하면 되죠! 물론 둘 다 마음에 든다는 조건이 성립되어야 가능한 일이지요.

 

피치 부케 바디워시

가장 먼저 사용해본것은 바로 이 녀석입니다. 가격은 5천원인데 용량은 1L나 됩니다. 넉넉한 용량을 자랑합니다. 복숭아 추출물이 함유되어 있어서 피부를 촉촉하고 보드랍게 만들어 준다는데 실제로 그렇습니다. 이걸로 몸을 싹 문질러주고나면 피부가 촉촉보들해집니다. 애경에서 만든 바디워시입니다. 애경은 화장품 제조사로 꽤 알려져있는 회사 중 하나입니다. 애경의 대표 브랜드로는 루나가 있습니다. 그만큼 제품 품질은 일단 제조사가 애경이니 안심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실제로 사용해본 소감은 이렇습니다. 향은 딱 그겁니다. 왕 사탕 아시나요? 과거 초딩시절에는 문방구에서 개당 백원인가? 아무튼 겁나 싸게 판매되었던 사탕이 있었습니다. 그 중에서 복숭아맛이 있었는데 딱 그 향기가 납니다. 이미지는 저작권이 있기에 가지고 올 수 없었습니다. 아무튼 추억의 향기라서 왠지 반가웠습니다. 거품도 제법 뿜뿜합니다. 피부가 맨들거리며 씻고나서 수건으로 물기를 제거하면 촉촉함이 남습니다. 보들보들하구요. 만족스럽습니다.

 

포도 바디워시

포도의 성분 중 하나가 피부의 각질 및 노폐물을 제거라고 알고 있습니다. 그런 부분에서 이미 합격 점수를 받아 마땅한 바디워시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가격은 3천원에 용량이 무려 750mL나 됩니다. 즉 0.75L라는 뜻입니다. 풍부한 거품 보습을 안겨줄 것이라는 설명을 담고 있으니 쓰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확실히 포도 바디워시답게 포도향이 짙습니다. 향기는 정확하게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마이구미 포도맛 향기가 납니다. 개인적으로는 복숭아보다 이게 더 향이 마음에 들어요. 그런데 거품은 피치 부케 바디워시보다는 조금 덜 풍부합니다. 이게 좀 아쉽습니다. 그렇지만 나머지 부분인 촉촉함이나 매끈거림은 동일합니다. 현재 저는 이걸 먼저 사용하기로 결심했습니다. 포도향이 마음에 들어버렸기 때문입니다.

 

번외 : 뒤늦게 발견한 노브랜드 대용량 바디워시

남동생과 다이소 쇼핑을 마치고 귀가하려는 찰나에 바로 앞에 위치한 노브랜드 매장도 한번 둘러보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그곳에서 「밀크 빅 바디워시」라는 녀석을 발견합니다. 깜박하고 사진을 못 찍었군요. 주요 스펙은 가격이 8,800원인데 용량은 무려 2L나 됩니다. 엄청난 대용량 바디워시죠. 다이소에서 구매한 두개의 바디워시 총 합이 8,000원에 1.75L니까 차라리 8백원을 더 주고 2L짜리를 구매하는게 이익이었습니다.

 

희한하게도 이 제품을 검색해보니 판매가 활발히 이루어지는 상품은 아닌 듯 합니다. 노브랜드 홈페이지에서 검색해봐도 나오지 않는군요. 오프라인 전용 상품인 듯 싶습니다. 제품명에 밀크가 들어갔으니 우유의 은은한 향이 첨가되었을 가능성이 농후해 보입니다. 그냥 이것도 사가지고 올걸 그랬어요. 결국 바디워시 빼고 과자와 아이스크림을 잔뜩 사들고 귀가했습니다. 다음번에 재방문할때 반드시 2L짜리 바디워시를 구매해서 꼭 사용해 보기로 결심합니다. 끝.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