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반응형

현재 살고 있는 집이 작아서 그런건지, 환기가 좋지 않아서 그런건지는 몰라도 먼지가 참 많습니다. PC 책상을 싹 청소하고 하루만 지나면 슬슬 먼지들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그래서 아무리 못 해도 일주일에 한 번은 꼭 청소를 하고 있습니다. 그럴 수 밖에 없어요. 너무 신경이 쓰이거든요. 먼지들이 말입니다.

 

"책상 먼지를 빨아들이는 미니 진공청소기를 하나 구매할까?"

 

순간 이런 생각이 들었고 곧바로 실행에 옮겼습니다. 알리에 접속 후 검색창에 「베이스어스 무선청소기」라고 입력 후 찾게 됩니다. 예전부터 눈독을 들였던 제품이었거든요. 언젠가는 구매해야지하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마침 기회(?)가 되어서 드디어 사용해보게 됩니다.

 

Baseus A2 차량용 무선청소기

이 제품은 사실 자동차 내부 청소용으로 겨냥해 출시된 무선청소기입니다. 한때 자동차 무선청소기를 알아보다 발견했던 제품이었습니다. 구매하고 싶었으나 이미 다른 무선청소기를 구매해버렸기에 잠시 기억에서 잊혀졌다가 이번에 다시 꺼내어 결국 제 손에 거머쥐게 되었습니다. 사양은 다음과 같습니다.

 

브랜드 : Baseus(베이스어스)

모델명 : A2

재질 : ABS + PC

색상 : 블랙, 그린, 화이트

흡입력 : 5,000Pa

충전시간 : 3 ~ 3.5H

배터리 : 6,000mAh 리튬이온

입력 : 5V / 2.4A = 12W Max

출력 : 70W

작동시간 : 약 20분

소음 : 75dB

인터페이스 : C타입 USB

필터 : HEPA

먼지통 용량 : 60mL

사이즈 : 253 x 60 x 60 mm

 

성능은 상당히 준수합니다. 가격은 2만원 내외구요. 현재는 해외직구보다는 국내가 더 저렴합니다.

 

구성품입니다. 파우치와 C타입 충전 케이블, 본체, 애드온 2개, 사용설명서가 들어있습니다.

 

본체의 모습입니다. 상당히 콤펙트한 사이즈라서 보관도 용이합니다. 휴대도 가능하구요. 위에 아날로스 스위치 버튼이 있으며 바닥 부분에 C타입 충전 단자가 있습니다. 충전시에는 물리 버튼 옆에 파란불이 점등되며 완충시에는 꺼집니다.

 

여기가 흡입구입니다. 물고기가 입을 벌리고 있는 표정처럼 보이는군요.

 

반대 부분으로는 바람이 나옵니다. 즉 여기는 송풍구입니다.

 

흡입구에 추가 장착할 수 있는 애드온을 설치한 모습입니다. 끝 부분에 브러시들이 있어서 이걸로 쉽게 먼지제거를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송풍구에는 이렇게 노즐을 설치해서 바람을 좀 더 한 곳으로 모아 강력하게 뿜어낼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 위력이 엄청 대단하지는 않아요. 이걸로 세차장의 에어건을 대처할 생각이시면 말리고 싶습니다. 그냥 바람이 좀 세게 나올 정도의 위력입니다.

 

모두 다 장착하면 이런 모습입니다.

 

먼지통 청소도 편리함

흡입구 부분이 먼지통인데 돌리면 쉽게 빠집니다.

 

그리고 안쪽에는 HEPA 필터가 자리잡고 있습니다.

 

마개 부분은 코르크마개와 같은 원리이기에 그냥 돌려서 잡아 당기면 빠집니다. 이 부분이 1차 필터여서 덩어리가 있는 먼지들은 여기에 다 모이게 됩니다.

 

1차 필터를 돌려서 분리하면 마침내 핵심 필터인 HEPA 필터가 내부에 있습니다. 여기에는 각종 미세먼지들이 걸러지게 됩니다.

 

실제 청소 후기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잘 구매했다고 말씀드릴 수 있겠습니다. 먼지가 아주 잘 흡수됩니다. 그리고 청소도 편해졌습니다. 책상 먼지 제거를 위해서 먼지털이개도 써보고, 물티슈도 열심히 닦아도 보았으나 역시 진공청소기만큼 확실한건 없었습니다. 가격도 얼마 하지 않으니 이참에 한 번 장만해 보시는 것도 괜찮지 않을까 싶습니다. 늘 말씀드리는 부분이지만 구매 전 해외직구 가격과의 비교를 해보시고 최저가로 구매하시기를 바랍니다. 끝.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

  1. 저도 차량용 청소기 책상 청소용으로 쓰는데 아주 만족스러워요.ㅋㅋ 정작 차량 청소용으론 한 번밖에 안쓰고.ㅋㅋ 특히나 책상 지우개가루 치울 때 탁월한 것 같습니다!
    2021.10.13 14:36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