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대다수 많은 분들께서 뉴스글을 그대로 퍼와서 글을 작성하는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이거 저작권 위반입니다. 범죄에요. 뉴스 기사 끝자락을 살펴보시면 이렇게 명시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자(c)XX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뉴스 기사 퍼오면 큰일남

네. 대부분은 이런 표시가 있지만 만약 없어도 기본적으로 저작권은 해당 기사의 소속단체이기 때문에 글을 퍼오려면 허가를 받아야합니다. 평소 잘 들어가지는 않지만 간만에 심심해서 포럼에 들어가보니 어떤분께서 당당하게 이런 글을 남기셨더군요. 자신은 뉴스 글을 퍼오지만 밑에 자신의 생각을 코멘트달기 때문에 괜찮다는 내용이었습니다.

 

할 말을 잃었습니다. 그러면 교촌치킨 레시피를 그대로 배낀다음에 위에 파슬리같은 허브를 조금 더 뿌리면 그게 새로운 뉴교촌치킨이 되는건가요? 정말 말도 안 되는 이야기입니다. 제가 다른 분의 티스토리 글을 그대로 배껴서 가지고 온 다음에 맨 마지막에 제 생각을 몇 줄 적어놓으면 완전 새로운 콘텐츠가 되는것인가요? 여러분들이봐도 말도 안 되는 이야기라고 생각하실겁니다. 그런데 왜 이렇게 어리석은 생각들을 하시는건지 모르겠습니다. 한두분 그러시는거면 제가 발견도 못 했을겁니다. 꽤 많은 분들이 이런식의 글을 매일같이 작성하고 있습니다.

 

아마 해당 언론사도 이런 사실을 알고 있을겁니다. 너무 많기 때문에, 게다가 어떤 특정 단체가 아닌 개인이기 때문에 딱히 저작권 신고를해도 본인들에게 이득이 되는 부분이 크게 없으니까. 즉 신고 대비 돈이 안 되니까 아마 쉬쉬하고 있는 것이겠지요. 하지만 정말 언론사가 독한 마음을 먹으면 큰일나는건 시간문제일겁니다. 개인적으로 언론사 기자들을 옹호하고 싶지는 않지만 그래도 아닌건 아닌것이니까 할 말은 하고싶습니다. 우리가 먼저 올바르게 행동해야 다른 사람의 잘못을 비판할 자격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출처 : 픽사베이

 

창작(O) 편집(X)

저도 (네이버)블로그 초창기에는 짜집기글을 작성한 경험이 있습니다. 그러나 뉴스글은 짜집기한적은 없습니다. 저작권 때문입니다. 저작권은 무서운 것입니다. 근데 아직 그 무시무시함을 잘 모르시는 분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기래기든 올바른 기자든 어찌되었든 글을 작성하는 순간 해당 소속사의 콘텐츠가 됩니다. 다른 사람의 콘텐츠를 그대로 가지고 오는건 절도에요. 이 정도 개념도 없으시면 진짜 블로그 하시면 안 됩니다.

 

짜집기를 많이 할 수록 글쓰기 실력은 절대 늘지 않습니다. 글쓰기 실력이 늘지 않으면 짜임새있는 좋은글을 쓸 수 없습니다. 좋은글이 블로그에 없으니 사람들이 오래 머무를일이 없습니다. 오래 머무르는 사람들이 없으니까 티스토리가 커질리가 없습니다. 결정적으로 짜집기글은 재미가 없습니다. 보람도 없구요. 이게 악순환이 되어 결국 티스토리를 포기하게 되는 지경까지 당도하게 됩니다. 결국 여러분들 손해라는 의미입니다.

 

티스토리는 텍스트로 만드는 창작플랫폼입니다. 짜집기 플랫폼이 아니라는 말입니다. 이놈의 애드센스 때문이겠죠... 유튜브에서 애드센스로 월 얼마를 벌었니~ 어쩌니~ 저쩌니~하니까 가장 기본 개념도 망각한채 너도 나도 티스토리를 쉽게 보고 시작하는분들 때문이겠지요. 티스토리 운영이란 쉬운것이 아닙니다. 이제 겨우 6년차를 넘긴 저조차도 앞으로 어떤 식으로 티스토리를 관리하고 어떤 좋은 글들을 써내려갈지 항상 고민입니다. 고민의 골은 끝이없고 마리아나 해구보다 더 깊기만 합니다. 파내려가도 끝이 보이지 않습니다. 창작에 정답이 없기 때문일것입니다. 티스토리는 창작 플랫폼인데 여러분들은 지금 창작이 아닌 편집을 하고 계시지는 않습니까? 끝.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