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우리집 식기 세척 담당은 접니다. 설거지는 저의 몫이죠. 이상하게 설거지가 싫지가 않습니다. 더러운 그릇을 깨끗히 씻어내는 그 쾌감이 있거든요. 아무래도 그게 좋은가 봅니다. 그리하여 제 손에 맞는 수세미도 장만했습니다. 하나 마음에 들지 않는것이 있다면 바로 주방세제입니다. 퐁퐁이라고 부르기도 하죠. 이게 거품이 너무 안 납니다. 초반에 조금 살짝 뽀글뽀글 하다가 금새 추륵~ 하고 사그러듭니다. 그래서 이걸 내가 지금 물로 씻는건지 세제로 씻는건지 햇갈릴때가 많습니다. 이대로는 안 되겠다 싶었고 바로 주방세제 관련으로 검색을 합니다. 검색해보고 구매한 오늘의 주인공, 생활공작소에서 만든 주방세제입니다.

 

용량은 4L입니다. 엄청 많지요. 제조년월일을 기준으로 유통기간은 2년입니다. 날짜도 여유있겠다, 가격도 저렴하겠다 싶었습니다. 압도적인 구매횟수와 후기들이 이 제품의 품질을 증명해주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전형적인 마케팅 수단일 수 있습니다. 뭐니뭐니해도 직접 사용해보는게 가장 정확할 것입니다. 일단 후기들이 대체로 진정성 있어보였습니다. 그래서 믿고 구매했습니다. 다른거 다 필요 없고 거품만 많이 나오면 상관 없었습니다.

 

그 결과 어떻게 되었을까요? 여러분! 이거 세제 완전 좋습니다. 무조건 사세요. 집에 이거 하나 놔두면 설거지는 끝났다고 보시면 됩니다. 거품이 완전 많이 발생합니다. 버블샤워!!! 딱 원하던 거품양입니다. 뽀득 뽀득 잘도 닦입니다. 얼마전에 거실에서 삼겹살을 구워먹었습니다. 역시 세제가 좋다보니 기름때도 잘 씻겨나갑니다. 너무 만족스러운 주방세제입니다. 이제 생활공작소 주방세제만 사용하게 될 것 같습니다. 이 상품은 현재 1+1으로 판매중입니다. 기왕 구매하는거 저렴하게 사는게 짱이잖아요? 같은 1+1 제품이어도 꼭 최저가 비교를 해보고 구매하시길 응원합니다. 저도 구매하고 알았습니다. (분함) 끝.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

  1. 저도 종종 구매하는 제품입니다.
    가성비가 짱이죠
    냄새도 괜찮아요.
    처음에는 종류가 하나였는데
    과일향나는거 하나 추가 된것같아요^^
    2021.02.19 09:40 신고
  2. 좋은 세제군요 정보 감사합니다 ㅎㅎ
    2021.02.19 10:06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