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동생놈이 이번에는 도어라이트를 교체하겠답니다. 뭘로 바꿀지 물어보니 아주 쌈박한게 있다는군요. 제품 페이지를 살펴봤는데 꽤 괜찮아 보였습니다. 일반 순정 도어램프는 그냥 불빛만 들어옵니다. 교체할 제품의 경우는 바닥에 로고를 쏴주는 LED가 내장되어 있습니다. 말로만으로는 설명이 좀 어렵습니다. 일단 시공 완성 상태의 모습을 사진으로 만나보시겠습니다.

 

짜잔! 이런 모습입니다. 근데 로고가 살짝 윗부분이 문에 가려져서 짤리는군요. 구매 후기들을 살펴보니 원래 이렇다는데 이러면 애시당초 제품 미스가 아닐까 싶습니다. 도어에 가려지지 않게 렌지를 잘 컨트롤해야할텐데 말입니다. 물론 제품에 렌즈 각을 조절하는게 있지만 이게 상/하로는 조절이 안 됩니다. 좌/우로만 조절되어서 로고가 회전하는건 가능합니다. 아무튼 개선을 좀 해줬으면 합니다. 그래도 뭐 만족합니다.

 

순정등 분리하기

이제부터 어떻게 교체하는지 설명드리겠습니다. 반드시 목장갑을 착용 후 작업해주시기 바랍니다. 왜냐하면 전구가 엄청 뜨겁습니다.

 

인터넷에서 QM6 도어라이트 혹은 도어램프라고 검색하시면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박스 퀄리티는 조금 떨어지는군요. 이것 역시 중국에서 OEM으로 가지고 오는게 아닐까 싶습니다. 아마 알리에서도 찾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내용물은 이게 전부입니다. QM6 전용 도어등입니다.

 

이제 자동차로 가봅니다. 차량 문을 열면 이렇게 불이 들어옵니다.

 

새로 구매한 QM6 도어라이트의 모습입니다. 저 까만 부분이 로고 렌즈 부분입니다. 따라서 저 부분이 바닥을 향하도록 장착해야합니다.

 

순정램프 분리 방법은 간단합니다. 자세히 보시면 저렇게 홈이 파인 부분이 있습니다. 저 공간에 일자 드라이버를 밀어넣어 지랫대의 원리마냥 밀어올리면 한쪽이 빠집니다. 그상태로 손으로 부여잡고 앞쪽으로 당기듯 빼면됩니다.

 

그럼 이렇게 빠집니다. 지금 어두워서 잘 보이지 않지만 저 부분은 돌려서 빼내면 됩니다. 나사 방식은 아니에요. 홈이 있는데 그 홈에 맞게 빠지는 구조입니다. 돌려보시면 알거에요. 어렵지 않습니다.

 

이렇게해서 순정 도어램프 케이스가 빠졌습니다.

 

그리고 화살표 부분에 순정 전구가 들어있습니다. 굉장히 뜨거우니 맨손으로 만지면 안 됩니다. 살살 잡아 당기거나 해라를 사용해서 빼내면 됩니다.

 

어느정도 식힌 다음에 촬영한 사진입니다. 이렇게 분리가 됩니다.

 

새로운 도어라이트 장착하기

이제부터 장착 방법입니다. 딱히 어려운게 없습니다. 분리의 역순으로 작업하시면 됩니다. 새 도어램프로 장착 후 조립하면 되겠지요. 사진처럼 그대로 연결하시고 작업하시면 됩니다.

 

그대로 밀어 넣습니다. 더 이상 들어가지 않을때까지요.

 

짜잔! 바닥에 멋진 로고가 보입니다. 짤려보이는게 조금 안타깝지만요.

 

마찬가지의 방법으로 오른쪽 도어등도 완벽하게 교체했습니다.

 

좀 더 어두운 지하 주차장에서 촬영했습니다. 건물이 오래되어서 지하주차장이라고 부르기 민망한 공간이지만요. 아무튼 더욱 다크한 곳에서 매우 선명한 로고가 보입니다. 동생 녀석은 꽤나 만족스러운듯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그냥 그렇습니다. 딱히 이렇게까지 튜닝을 해야 하나 싶기도 하구요. 뭐 그렇습니다. 이참에 QM6 도어라이트가 고장나면 어떻게 분리를 하는지 정도 학습할 수 있었던 좋은 계기로 삼으려고 합니다. 끝.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