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쿠팡 파트너스로부터 메일이 하나 도착했습니다. 내용을 살펴보니 요즘 알 수 없는 파트너스 세력들이 카페나 SNS 소셜네트워크에서 본인들의 커미션 링크를 걸어두고 이를 숨기는 사례가 빈번히 발생했던 모양 입니다. 지금이야 경고로 끝나지만 이 행태가 버젓이 기승을 부린다면 분명 쿠팡 파트너스 측에서도 약관을 변경한다던지, 가입 조건을 좀 더 까다롭게 한다던지, 수익의 일부를 차감한다던지 등등의 안 좋은 악조건을 제시할게 불보듯 뻔 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마치 유튜브 애드센스 처럼요.


유튜브처럼

아시다시피 유튜브는 누구나 쉽게 시작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유튜브를 이용한 수익 창출은 어렵습니다. 원래는 기본 허들도 없었습니다. 지금은 구독자 최소 1000명, 최소 시청시간이 4,000시간 이상이어야 합니다. 이런 환경은 결국 사용자들 스스로가 그렇게 만들고 말았습니다. 애드센스가 돈이 되니까, 유튜브 수익이 괜찮다는 소문에 너도 나도 앞뒤 안 재고 마구잡이로 시작한 결과가 이것 입니다. 또한 수익을 목적으로 하니까 콘텐츠 품질이 떨어지는건 시간 문제였을 겁니다. 혐오 동영상, 저질 동영상들도 많이 올라왔을 겁니다. 그래서 결국 이 사단이 난 거라고 생각 합니다. 한편으로는 오히려 잘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차라리 이렇게 제약을 둬야 유튜브 생태계도 겨우 정상범주로 돌아올 확률이 높아질테니까요. 아예 수익을 목적으로 동영상을 올리는 악의 세력들을 막아낼 수 있을 테니까요.


쿠팡 파트너스도 이런 사람들 때문에 몸살을 앓고 있나 봅니다. 왠만하면 공지를 안 하거든요. 이런 사례로요. 근데 엄청나게 기승을 부리나 봅니다. 여러분들도 아마 제품 검색 많이 해보신 분들은 쿠팡 파트너스 제품 글들로 도배된 콘텐츠를 한두번 봤던 경험이 있을 겁니다. 완전 도깨비시장도 아니고 말이죠. 골라골라~ 아무거나골라~ 이런 분위기인데 어떤 사람이 이런 내용을 보고 "와~ 쿠팡에는 정말 다양한 제품들이 있는걸?" 하면서 좋아하겠습니까? 오히려 눈살을 찌푸리게 된다고 생각합니다. 수익을 목적으로 하면 이런 부작용이 발생 합니다. 더구나 여기에 파트너스 수익 부분을 명시해야 하는데 그렇지 않았다는건 참 납득이 안 가는 부분 입니다. 왜 숨길까요?


광고를 광고라 부르지 못하고...

쿠팡 파트너스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홍길동은 아닐겁니다. 홍길동씨는 아버지를 아버지라 부르지 못하잖습니까? 아버지라는 키워드를 못 씁니다. 어떤 불가항력에 의해서요. 근데 왜 쿠팡 파트너스 분들은 본인이 광고하는걸 떳떳하게 밝힐 수 없다는 말인가요? 광고가 나쁜건가요? 아닙니다. 필요한 광고는 생각보다 많습니다. 정말 괜찮은 제품에 대한 광고는 언제나 환영이란 말입니다. 근데 스스로도 아는겁니다. 지금 사심으로 이 글을 작성하고 있다는 것을요. 그러니까 숨기는 겁니다. 분명 쿠팡 파트너스 활동 시 커미션에 대한 부분을 밝히라고 회원 약관으로 명시가 되어있는데도 그걸 실천하지 않는다는건 본인들 부터가 이미 파트너스로서 자격 미달 절차를 밟은 겁니다.


이거 제가 그런거 아닙니다...? 오해 노노요!


티스토리 생태계도 안전하지 않다

저 역시 쿠팡 파트너스 회원 입니다. 하지만 SNS나 카페 활동은 한 적이 없습니다. 오로지 이곳! 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티스토리에서만 쿠팡 파트너스 활동을 합니다. 사고 싶은 제품 위주 혹은 직접 구매 후기글로 활동을 하죠. 그리고 반드시 쿠팡 파트너스 커미션에 대한 내용을 밝힙니다. 숨길 이유도 없고 어차피 사람들도 이게 파트너스 활동인지 다 알거든요. 그래서 더욱 떳떳한 것 입니다.


아까 말씀 드렸을겁니다. 블로그 글에 완전 덕지덕지 쿠팡 제품 광고가 너무 중구난방으로 작성된 글들 때문에 눈살을 찌푸리게 된다는 것을요. 그게 비단 네이버 블로그뿐만 아니라 티스토리에서도 있습니다. 저도 몇 번 봤어요. 에디터의 개인 의견은 일절 없습니다. 그냥 말그대로 수익만을 위한 글 입니다. 당연히 쿠팡 파트너스 수익에 대한 문구는 없습니다. 만약 이런게 더 심화되면 어떤 일이 벌어질 것 같나요? 개인 생각이지만 쿠팡 파트너스에서 티스토리측으로 공문을 넣을 것 같습니다. "당신네들이 관리하는 플랫폼 회원들이 말을 안 들어먹어서 부득이하게 티스토리에서는 쿠팡 파트너스 활동을 하지 않았으면 합니다! 이미지 타격이 너무 커요! 아시겠어요?" 라고요. 이렇게되면 진짜 할 말이 없는겁니다. 사실이니까요. 일부 몰지식한 인간들 때문에 선량하게 활동하는 쿠팡 파트너스 회원분들만 완전 피보는 겁니다.


애드센스도 마찬가지 입니다. 지금이야 애드센스 정책이 더 구체화되어 점차 좋아지고 있지만 그게 어디까지나 전체적인 플랫폼에 대해서지, 티스토리 개인 입장에선 절대 아니거든요. 무슨 소리냐면 애드센스 입장에서 볼 때는 티스토리는 그저 일부 서비스라는 겁니다. 전체 비중 몇 % 차지하지 않는 그런 플랫폼인 겁니다. 만약 자꾸 혐오 콘텐츠, 어그로성 콘텐츠가 끊임없이 난무한다면 진짜 쿠팡 파트너스처럼 애드센스 입장에서는 티스토리를 손절할 가능성이 아예 없다고 볼 수 없는 겁니다. 이렇게되면 진짜 난리나겠죠?


생산하는 콘텐츠에 대한 책임의식

글 하나를 작성하더라도 정확한 내용을 전달하기 위해서 노력해야 합니다. 저는 그 핵심이 경험이라고 보는 겁니다. 경험을 통해서 정말 확실하게 실천이 되었을 때 이것만큼 정확한 정보와 지식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예전에 키보드 워리어라는 내용으로 글을 작성한적이 있습니다. 아직도 키보드 워리어가 많습니다. 여기 저기에서 자료조사하고 본인은 실천도 안 해 봤으면서 마치 진짜인마냥 작성한 그런 글들... 진짜 혐오합니다. 그게 진짠지 아닌지 본인이 어떻게 알죠? 전문가가 그랬으니까 이게 맞는 말이다? 전문가들은 무조건 100% 맞는 걸까요? 전 아니라고 생각해요. 내가 작성한 이 글이 만약 사실이 아니라면? 그 때는 어떻게 하실건지 생각은 해보시나요? 이런 사람들 때문에 블로거지, 유튜버러지라는 키워드가 탄생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겁니다. 자신이 생산하는 콘텐츠에 대해서는 책임의식을 반드시 가졌으면 합니다. 그래야 사람들에게 신용을 줄 수 있으며 본인의 콘텐츠가 빛을 발할 거라고 생각합니다. 어려운 일이 아닙니다. 끝.

당신을 위한 콘텐츠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

  1. 구글이 설마 티스토리에서 손떼는 순간..?! 상상만해도 재앙인데요ㅠㅠ?? 정말 어그로성 게시글 올리는분 없었으면 합니다...
    2020.08.09 08:56 신고
    •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들이 애드센스 고수익 연구를 하고 있으니...어휴!
      2020.08.09 16:04 신고
  2. 친효님은 속 시원하게 말씀해 주시니 좋아요. 맞아요! 여기저기 자료조사도 안해봤으면서 본인이 했던것 처럼 행동하는거는 저도 싫어하는 것 중 하나입니다.
    2020.08.09 10:23 신고
  3. 친효님의 글 참 시원스럽습니다 ^^
    2020.08.09 11:59 신고
  4. 저도 제가 구매한 물건만 후기성으로 파트너스 글을 씁니다 오직 티스토리에서만! 늘 좋은 글 잘 보고 있습니다 친절한효자손님!!^^ 즐거운 주말 되세요
    2020.08.09 12:31 신고
  5. 안쓰고 리뷰를 작성하는 경우도 있겠죠. 진정한 후기는 직접 써보고 쓰는게 진짜 후기죠.
    2020.08.09 12:37 신고
  6. 저는 그래서 네이버 글 볼 때 맨 밑에부터 봅니다.
    이 글은 소정의 고료를 받고 작성되었습니다가 나오는 순간 닫기를 누르고 나갑니다.
    그건 그나마 광고라는 표시는 하는데..

    티스토리도 그런 문제가 있었나 보네요.
    2020.08.09 17:27 신고
  7. 항상 좋은 글 잘 보고 있습니다. 어제는 드라이기가 망가져서 늘 그렇듯이 네이버에 [다이소 드라이기]라고 검색을 했는데 낚시성 글들이 너무 많더라구요. 심지어 댓글 기능까지 막아 놓는 블로거들 보면 저 혼자 부들부들 할 때가 정말 많습니다.ㅎㅎ

    항상 친효님 글 읽으면서 마음을 다 잡고 있습니다. 늘 감사합니다.
    2020.08.11 17:50 신고
  8. 처음에는 수익을 목적으로 시작한 블로그가 아니었지만, 불쑥불쑥 수익을 향한 욕심이 생기는 건 어쩔 수 없는 것 같습니다. 그래도 무분별한 욕심보다는 기본으로 돌아가는 것이 정답인 것 같습니다.
    2020.08.25 16:08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