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컴퓨터 업그레이드하는걸 좋아합니다. 지금도 틈만 나면 새롭게 출시된 무언가가 있는지 윈도우 쇼핑을 하곤 합니다. 방금도 알리익스프레스를 한 번 순찰하고 오는 길이죠. 그냥 심심하면 들락날락 거립니다. 재밌거든요. 컴퓨터 업그레이드에는 돈이 들어가지만 그만큼의 결과가 있으니까 이것만큼 즐거운일이 또 어디있을까 싶습니다. 확실한 결과죠. 성능 향상이라는 눈부신 결과가 기다립니다.

 

글도 마찬가지입니다. 개인적으로 지나간 과거 글들 중에서도 아직까지 계속 업그레이드를 시키는 콘텐츠가 몇 개 있습니다. 전체글을 모두 디벨롭 시킬수는 없지요. 작성한 글들 중에서는 인스턴트같은 단발성 글도 꽤 많거든요. 이런 글들을 제외한 나머지 콘텐츠 중에서 꾸준히 업그레이드를 해줘야 하는 글이 있습니다. 친효스킨같은 고유 콘텐츠의 글이 대표적인 예시입니다. 또한 강좌글도 여기에 포함이 됩니다. 특히 프로그램 관련 강좌의 경우가 더욱 그렇습니다. 프로그램이라는것도 시간이 흐르면 업그레이드가 된다는건 잘 아실겁니다. 그렇기에 어쩔 수 없이 업데이트를 해줘야 할 때가 종종 있습니다. 요약해보자면 계속 업데이트를 진행하는 글의 종류는 다음과 같습니다.

 

1. 친효스킨 등의 고유 콘텐츠

2. 강좌 콘텐츠 (프로그램 소개 및 사용 방법 등)

 

이 정도가 될 것 같습니다. 때로는 여행기라던지 기타 제품 리뷰에 대한 내용을 추가 업데이트를 할 때도 있지만 거의 미미하므로 이 부분은 생략하겠습니다. 근데 글을 업그레이드 하는 이유가 뭐냐구요? 간단합니다.

 

글을 작성하는 순간부터 검색엔진은 잽싸게 수집을 해갑니다. 생각보다 정말 빠르게 수집을 합니다. 게시가 되자마자 수집은 완료 되었다고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이건 노출과는 별개의 문제입니다. 그리고 어느 순간부터 검색엔진에 노출이 되기 시작하지요. 마찬가지로 순위는 별개의 문제이므로 이 또한 언급을 하지 않겠습니다. 어쨌든 어떻게든 글을 보는 사람은 발생합니다. 즉 방문자는 생기기 마련입니다. 이 방문자들을 위해서 정확한 정보 전달을 해야할 필요가 있기 때문에 계속해서 글을 업데이트 하고 있습니다.

 

약간 이런 것입니다. 굳이 비유를 하자면 또 식당 이야기를 안 할 수가 없는데요, 개인적으로 호객 행위를 정말 싫어합니다. 저 뿐만 아니라 호객행위 좋아하는 사람은 아마 없을거라고 생각합니다. 일단 들어오게 만들고 나몰라라 하는 그런 상업적인 음식점들이 너무 싫습니다. 예전에 대전 중앙시장쪽에 먹자골목이 대표적인 장소였는데 지금은 호객행위가 거의 사라졌습니다. 막상 또 속아 들어가면 음식 맛이라도 맛있던지 해야하는데 그렇지도 않구요. 결국 이 잘못된 경험을 통해서 두 번 다시 그 식당은 방문하지도 않고 그 근처도 얼씬거리지 않게 됩니다. 저 뿐만 아니라 아마 여러분들도 비슷할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문제는 방문자들도 이와 비슷한 경험을 한다는 겁니다. 호객행위로 얼룩진 블로그를 방문하면 두 번 다시 똑같은 글은 절대 들어오지 않습니다. 실수로 들어왔다해도 바로 나가죠. 결국 마이너스라는 이야기입니다. 그리고 이게 혼자 욕 먹을 일이면 그나마 다행입니다. 모든 블로거(에디터)가 똑같이 욕을 먹습니다. 그렇게 탄생한 키워드가 대표적으로 「블로거지」 라는게 있습니다. 아실겁니다. 한때 파워블로거 사칭으로 블로거가 사기꾼으로 내몰렸습니다. 대다수의 사람들은 결과만을 가지고 평가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죠. 그렇기에 글을 하나 작성함에 있어서 절대 거짓이 없고 솔직하게 글을 작성해야한다는게 신념으로 자리잡혀 있습니다. 절대로 사람을 낚는 글을 작성해서는 안 된다는건 기본이구요. 식당 평가는 결국 방문자가 (손님이) 하고 단골로 만드는건 맛과 진실됨이 결정적인 키가 될 것임을 믿고 있습니다. 그렇기에 다소 오래된 글들 중 내용이 추가되거나 변경되어야만 하는 항목이 있다면 꼭 글을 수정합니다. 그렇게 과거의 글을 업그레이드 시킵니다.

 

과거의 글들을 꾸준히 업그레이드 시키면 해당 에디터의 성실함과 꾸준함, 솔직함을 어필 할 수 있습니다. "이 사람은 이전에 작성한 글도 계속 신경써서 관리하고 있구나!" 라는 인식을 심어주게 됩니다. 그러면 당연히 신뢰도가 상승합니다. 글쓴이의 신뢰도가 상승하니까 블로그 전체의 콘텐츠에 대한 신뢰도도 같이 상승합니다. 이 과정이 결국 방문자로 하여금 즐겨찾기(북마크)로 이어지고 재방문율을 올리는 핵심 포인트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지극히 개인적인 이유인데요, 성격상 뭔가 오점을 발견하면 그냥 넘어가는걸 참지 못 합니다. 그래서 그런건지는 몰라도 과거 작성한 글들 중 문제점이나 좀 더 추가하고 싶은 내용이 있다는 생각이 들면 바로 실행에 착수합니다. 이런 개인 성격과 잘 맞물렸기 때문인지도 모르겠습니다. (머쓱)

 

과거 글을 수정한다고 하니까 덜컥 걱정부터 하시는 분들, 분명 있을거라고 생각합니다. 바로 「글 누락」에 대한 걱정일 것입니다. 저 역시 블로그 초창기때 글 수정하면 글이 누락되서 검색되지 않는다는 이야기를 수차례 들어왔습니다. 하지만 100% 그렇지 않습니다. 아마 글 수정을 했더니 누락이 되었다고 이야기 하시는 분들은 해당글에 대해 신중히 분석해 보시기 바랍니다. 혹시 누락된 이 글이 다른 블로거들도 쉽게 다루는 내용을 가지고 있는건 아닌지에 대한 부분을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이게 답변이 될지는 모르겠지만, 친효스킨 다운로드 페이지의 경우 지금까지 글 수정을 100번 이상 진행하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구글에 친효스킨이라고 검색해보면 늘 상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그럴 수 밖에 없습니다. 왜냐하면 친효스킨은 저만 가지고 있는 고유 콘텐츠이기 때문입니다. 즉! 글 수정에 있어서 개인 고유 콘텐츠일수록 안전합니다. 그러니 개인 콘텐츠를 개발해야합니다. 다른 사람들은 할 수 없는 나만의 콘텐츠가 경쟁력을 높여줍니다. 끝.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

  1. 호객행위=컨텐츠의 질과 무관한 후킹은 결국 마이너스인거네요. 나만의 경쟁력있는 킬러컨텐츠를 만드는데 에너지를 쓰란 말씀. 감사합니다
    2021.01.15 10:57 신고
  2. 저도 블로그 특성상 몇개 글에대해선 수차례의 업데이트을 하곤합니다만..
    제일 조회수 잘나오고 검색유입도 높은글이 바로 그 글이네요.
    수정이랑 큰 관계가 없는듯합니다.
    2021.01.16 01:13 신고
  3. 수정할때마다 두렵긴 하던데 걱정 안해도 되겠네요.
    2021.01.16 01:48 신고
  4. 친효컬럼을 읽으면서 알아가는 게 많습니다. 방문하시는 분이 시간 낭비 없도록 콘텐츠에 더 신경써야겠습니다. 감사히 잘 보고 갑니다^^
    2021.02.07 22:04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