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간만에 또 PC부품 글을 싸지르려 하고 있다. 학원 동생이 외장하드 도킹스테이션을 추천해 달라길래 왜 그러느냔 하고 묻자 그는"좀 더 빨리 데이터를 백업하길 원해요" 라고 하여 내가 왈, "얘야...그렇다면 그것은 잘못된 구매이다" 라고 하였다. 이윽고 PC 하드랙에 대해서 설명해 주었다.

 

하드랙? 도킹스테이션?

이 제품이 하드랙
이 제품이 도킹스테이션

위의 이미지들을 참고해보자. 딱 보면 어떤 차이가 느껴지는가? 하드랙은 뭔가 복잡해 보이지만, 아래 도킹스테이션은 딱 디자인 자체가 이미 완성품에 가깝지 아니한가? 그렇다. 하드랙은 PC에 장착해서 쓰는 제품이고 USB3.0 도킹스테이션은 PC의 주변기기 제품으로, USB와 별도의 전원선으로 연결해서 쓰는 제품이다. 모두 하드디스크 2.5인치 와 3.5인치 둘 다 지원을 하며 데이터 백업에 주로 사용되는 제품군이다.

 

이 둘은 뭔차이지?

차이점은 생각보다 크다. 우선 PC하드랙은 컴퓨터의 메인보드에 직접 연결되고 케이스에 장착이 된다. 그렇기 때문에 바로 처리속도는 기존 하드디스크와 마찬가지로 SATA 속도를 자랑하게 된다. 핫 스왑 기능을 가진 메인보드들이 요새는 기본이므로 이제 USB 연결 해제 마냥 편리하게 장착했다가 해제했다가 할 수 있다.

 

바로 이 처리속도가 큰 차이점이라고 보면 될 것이다. USB3.0 도킹스테이션은 말 그대로 이름에서 나오지만 USB 3.0 인터페이스 이기 때문에, SATA 속도를 따라갈 순 없다. 게다가 간섭도 많이 받기 때문에, 복사할 하드가 사용중 이라던지 아니면 파일의 속성 등등 여러가지 속도저하 요인들이 많다. 그러면 제 아무리 USB3.0 이라 할지라도 제속도가 안나오는건 뭐 안봐도 비디오! 이론속도는 최고지만...PC라는게 이론만큼 어디 작동하던가? 여태껏 그런적을 본 적이 없다.

 

필자의 집 PC에 장착되어 있는 하드랙이다. 2.5인치 하드와 3.5 인치 하드 모두 지원을 한다. 그러나...3.5 인치는 슬림한 타입만 들어갈 수 있다. 뚱뚱한 건 이제 IT 에서도 취급도 안한단 말인가...

 

제법 먼지가 쌓여 있다. 특히나...3.5 베이에는 더욱이~! 3.5 보다 2.5인치 하드디스크 (외장형 하드디스크 크기) 를 자주 이용하기 때문이다. 이렇게 열어재낄 수 있다.

 

저렇게 밀어넣고 뚜껑을 닫으면, 알아서 윈도우에서 인식을 한다. 이 기능이 바로 핫 스왑 기능 이다. 메인보드의 AHCI 기능이 기본적으로 지원되어야 이 기능이 활성화 되는데, USB 외장처럼 실시간으로 SATA 하드를 인식하게 된다.

 

이렇게 이동식 미디어 장치가 아닌, 하드디스크 드라이브로 인식한다.

 

전속속도를 보자. 확실히 USB3.0 보다는 빠르다. 지금 제 속도가 안나고 있다. 왜냐면 PC상태 (윈도우 상태) 가 메롱이기 때문에, 전송속도의 차이가 좀 있다. 평소대로라면 100MB/S 이상은 항상 나와줬는데...음...ㅠ_ㅠ 또 포맷해야 하나... 그리고 윈도우7보단 8 이상때부터 이 기능의 속도가 더 안정적이었던 것 같다.

 

USB3.0 도킹스테이션은 말 그대로 고정형 외장하드 라고 생각하면 될 것 같고 전송속도는 SATA 보다 떨어진다. 하지만 USB3.0 도킹스테이션의 장점도 분명 존재한다. 바로 쉬운설치 라는 것이다. 본체를 뜯어서 장착해야 하는 PC하드랙 과는 확실한 차이이지 않은가? 초보분들도 쉽게 연결할 수 있다. 그냥 외장하드 연결하는 방법만 알면 된다. 그리고 다른PC로 쉽게 이동시킬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PC하드랙도 물론 가능하지만 또 다시 분리해야 하고, 연결하고자 하는 PC에 또 분해해서 장착해야 한다는 게 상당히 번거롭다.

 

자, 오늘은 이렇게 두가지 제품의 차이 즉! 장/단점을 알아보았다. 자신이 추구하는 바를 정확히 파악하여 구매하는데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다. 속도를 원한다? 무조건 하드랙이다. 아니면 쉬운설치와 이동성의 편리에 초점을 둔다면 역시 USB3.0 도킹스테이션이다. 끝.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

  1. 비밀댓글입니다
    2016.01.14 12:01
  2. 근데 낮 시간에는 많이 바쁘신가요?
    2016.01.14 12:45 신고
  3. 비밀댓글입니다
    2016.03.04 14:19
    • 안녕하세요, 제 모델은 이제 안나오나 봅니다. ㅠㅠ
      대신 이걸 찾았는데 가격이 좀 생각보다 비싸군요...
      http://www.joyzen.co.kr/product/sInfo.html?fid=2&uid=95&Pnum=250533&optsid=NVR&NaPm=ct%3Dildi2rew%7Cci%3D056f83b0fb3930836aabbebce64c38e802431697%7Ctr%3Dslsl%7Csn%3D908%7Chk%3Dc3396806af9c3e7a524bfb97864be257f0bac78e
      2016.03.04 18:30 신고
  4. 혹시 RAID 0 구성해 보신적 있나요? 아놔 하드 1tb사려다가 돈 아낄려고 500GB 사서 기존 하드에 엎어서 RAID0 구성하려는데 이미지 백업 덮어 씌우면 안되는것 같네요. 구글에도 정보도 없고 ...... 환불하고 1TB사야겟네요,.
    2016.03.05 15:07 신고
  5. 체감 속도 차이는 거의 없는걸 알고 구입했어요. 500기가 하드가 거의 다차서 1TB로 이동할려고 하는데 1TB는 비싸잖아요. 그래서 500GB사서 두개 묶어서 RAID0로 만들고 기존의 백업을 덮어 씌웠는데 기존 백업이 RAID0백업이 아니면 안되는것 같네요. 잘은 모르겠는데 클린 인스톨 되는것 보면 그럴확률이 커요. 아... 잔머리는 쓰면 안돼.
    2016.03.05 15:11 신고
  6. 아~ 시스템드라이브요. 윈도우가 설치된 드라이브가 용량이 다 찼어요. 외장하드를 시스템드라이브로 만들 순 없죠. ssd를 외장하드로 쓰는 것도 낭비고 USB3가 SATA3에 속도가 한참 떨어지죠. 일반하드라면 별로 상관없지만 SSD는 SATA와 USB3차이가 엄청나요.
    2016.03.05 15:15 신고
  7. 마지막 시도 해보는 중입니다. 안되면 리턴하고 1TB구입 예정이요. 오늘 하루 잡아먹었음 ㅜㅜ
    2016.03.05 15:21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