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친절한효자손 취미생활

잘 사용하던 삼각대가 마침내 운명을 다 하셨습니다. 그렇습니다. 새로 살 때가 왔습니다. 마침 봐두던 제품이 있었는데 타이밍이 참 기가막히네요. 새로 구매하라는 운명이었나 봅니다. 가격은 그리 비싸지 않은 제품입니다. 촬영 장비들은 정말 저렴한 갓심비부터 몇십만원은 우습게 넘기는 고가 제품들까지 가격의 스펙트럼이 꽤 넓은 편입니다. 제가 완벽한 유튜버였다면 좀 비싼 장비를 구매할텐데, 그냥 지금은 취미로 유튜브에 영상을 업로드하는 입장인지라 굳이 비싼걸 구매할 이유는 없었습니다. 더구나 집도 좁아서 놓을 곳도 마땅치도 않구요. 그래서 알아본 이 제품이 저에게는 딱인것 같았습니다.

 

항공샷 거치대

상품은 바로 이것입니다. 프로페셔널 마이크로폰 스탠드라고 영어로 써있습니다. 만들기 콘텐츠를 가끔씩 하는 저로서는 일반적인 삼각대보다는 이런 수직 촬영이 가능한 항공샷 거치대가 딱이었습니다. 가격이 2만원도 안 하는 저렴한 상품입니다.

 

정말 쉬운 사용 방법 설명서가 동봉되어 있습니다. 사진만봐도 무슨 뜻인지 이해가 됩니다.

 

볼 헤드가 반드시 필요합니다. 기본적으로 스탠드 하나당 볼헤드 한 개가 할당되어 있습니다.

 

설명서대로 조립하려면 볼 헤드의 안쪽에 장착되어있는 저 스크류를 분리해야합니다. 그냥 돌리면 빠집니다.

 

링라이트

주로 야간에 활동하는 저에게는 이 제품이 꼭 필요했습니다. 존재를 알았다면 진작에 구매하는건데... 뭐 이제라도 알았으니까 다행입니다. 야간에는 가시광선이 없다보니 오로지 실내등의 빛으로만 의지해야 합니다. 하지만 천장의 LED등 불빛만으로는 어림도 없습니다. 스탠드가 있는데 이거 하나만으로도 부족합니다. 그래서 스탠드를 하나 더 살 생각이었습니다. 근데 때마침 항공샷 거치대를 검색하다가 이 제품의 존재도 알아버려서 같이 구매했습니다. 딱 보시면 어떤 역할인지는 아실거라고 생각됩니다. LED 링라이트라고 하는 제품입니다.

 

삼각대에 같이 거치해서 사용하는 제품으로 이렇게 리모트 컨트롤러가 내장된 제품입니다. USB 전원을 사용하며 조작 방법도 어렵지 않습니다. 이 제품은 밝기 조절이 가능한데 최대 10단까지 조절을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세가지 밝기 온도를 지원합니다. 완전 백색, 일반적인 누런색, 백색과 누렁이가 섞인 색 이렇게 세가지를 지원합니다. 원 지름은 25cm여서 작은 사이즈는 아닙니다. 링 중앙에 스마트폰 홀더도 제공하기 때문에 손쉽게 스마트폰을 거치할 수 있습니다.

 

링라이트 아랫 부분에 볼 헤드 장착이 가능합니다.

 

같이 사용해보자!

항공샷 거치대 작동 ON! 그리고 링라이트도 결합 완료!

 

링라이트는 거치대의 맨 윗쪽에 있는 볼 헤드 부분과 결합시켰습니다.

 

링 라이트 구매 시 볼 헤드도 추가 제공되기 때문에 남는 하나는 항공샷의 다른 쪽에 장착시켰습니다.

 

이런 식으로 링라이트를 거치시켜주면 됩니다.

 

링라이트는 제법 밝았습니다. 밤에 찍은 사진입니다. 먼저 기본 상태입니다. 최대 밝기로 촬영했습니다.

 

이건 완전 백색 버전의 밝기입니다.

 

다음은 누런색 밝기입니다.

 

밝기를 최소로 낮춘 상태입니다. 그냥 불이 들어왔구나 싶은 정도의 밝기입니다. 이것만 보면 체감이 잘 안 될 것입니다. 그래서 실제로 촬영된 동영상의 일부를 스크린샷 했습니다.

 

사용 후기

이건 링라이트 없이 촬영한 영상의 일부입니다. 빛이 많이 부족하기 때문에 콘트라스트(Contrast)(배색)가 조금 심하게 느껴집니다. 어두운곳은 한없이 어둡고 밝은 곳은 너무 밝습니다. 영상이 다소 선명하지 않습니다.

 

이것이 링라이트를 장착하고 촬영한 영상의 사진입니다. 확실히 밝다는게 느껴지죠? 빛이 많으니까 영상이 많이 선명해졌습니다. 이제 야간에 촬영해도 괜찮습니다. 크윽! 이런걸 원했던 것입니다. 영상 편집 프로그램에서 조절할 수 있지만 아무래도 원본이 구리면 아무리 보정을해도 한계가 있으니까요.

 

항공샷 거치대의 경우는 아무래도 저렴이 제품이다보니 확실히 이런 문제점이 있습니다. 최대 사이즈로 크기를 늘리고 암(Arm) 부분도 최대로 한쪽으로 늘려서 끝에 스마트폰을 장착하면 기울어집니다. 무게 중심이 맞지 않는 문제가 발생하는 것입니다. 비싼 장비의 경우는 이런 경우를 다 계산해서 무게추가 장착되어있는 제품들이 있습니다. 이 가격에 그런 부분까지 바라는건 당연히 욕심이겠지요. 혹시나 싶어서 테스트해봤는데 역시나였습니다. 그냥 적당히 사용해야 할 것 같습니다. 어차피 최대로 팔을 늘려서 촬영하는 일은 거의 없기 때문에 큰 문제는 아닙니다.

 

가격을 생각한다면 상당히 만족스러운 제품입니다. 거치대는 별 다섯개 중 4개를 주고 싶구요, 링라이트는 만점을 주고 싶습니다. 링라이트가 최대 득탬입니다. 성능도 준수하고 가격도 합리적인 것 같습니다. 만약 주변 지인 중 누군가가 유튜브에 업로드할 목적으로 촬영 거치대를 구매한다고 하면 망설임없이 링라이트는 적극 추천할 생각입니다. 항공샷 거치대의 경우는 단점을 충분히 고지하고 사든지 말든지 맘대로 하슈~ 정도로 끝낼 것 같습니다. 끝.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

  1. 저도 주문했는데 아직 배송중이네요 ㅎㅎ
    2021.02.10 10:01 신고